신화·역사없는 신화공원, 제주신화·역사 담은 테마공원 조성
신화·역사없는 신화공원, 제주신화·역사 담은 테마공원 조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JDC, 기본설계 전문가 자문...2022년까지 세계적인 테마공원 조성
제주신화역사를 담을 J지구 테마공원 조감도
제주신화역사를 담을 J지구 테마공원 조감도

제주신화와 역사가 없는 신화역사공원에 제주의 신화와 역사를 담은 테마공원이 조성된다.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JDC)는 18일 오후 신화역사공원 J지구 기본설계 전문가 자문회의를 가졌다.

이날 자문회의에는 임승빈 서울대 조경학과 명예교수, 닐 커크우드 하버드대 디자인대학원 교수, 조경진 서울대 환경대학원 교수, 주신하 서울여대 원예생명학과 교수, 고동완 경기대 관광개발학과 교수, 이근향 서울식물원 전시교육과장 등이 참석했다.

또한 기본설계 용역사인 (주)유신과 박현철 JDC 투자개발본부장 등도 참여했다.

신화역사공원은 중국 자본인 람정제주개발이 투자한 A지구, H지구, R지구와 JDC가 직접 투자하는 J지구로 나눠져 있다.

람정제주개발은 호텔과 테마파크, 리조트, 워터파크 등 신화역사공원과는 맞지 않은 시설을 하고 있다.

이 때문에 제주신화역사공원에는 신화와 역사가 없다는 비판을 받아 왔다.

JDC는 신화역사공원에 부합하기 위해 H지구(27만5462㎡)에 제주 신화와 역사를 담은 테마공원 조성 계획을 마련해 왔다. 조성 공사비만 약 850억원을 투자할 계획이다.

제주신화의 단계적 경험을 위해 J지구를 솟을마당, 신화의 숲, 신화의 뜰, 신화역사마을, 진입광장 등 크게 6개 공간으로 구성했다.

이날 전문가 자문회의에 참가한 닐 커크우드 하버드대 교수는 "제주는 그 어느 곳보다 정통성이 있는 곳이라고 생각한다"며 "섬이라는 오래된 전통과 스토리텔잉, 음악 3가지 요소를 다 갖춰져 있다"고 말했다.

닐 커크우드 교수는 "프로젝트 주제를 잘 설정했고, 정통성을 계승하려는 노력도 있다"며 "지역사회 주민들도 참여할 수 있는 협력체계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이성호 JDC 관광사업처장은 "2017년부터 제주의 신화를 주제로 한 스토리텔링을 만들었고, 지난해 기본틀을 잡아서 설계를 발주했다"며 "신화 전문가 자문을 거쳐 기본설계가 마무리단계에 와 있다"고 설명했다.

이 처장은 "J지구 메인은 제주의 역사와 신화를 주제로 한 정원"이라며 "세계적인 공간이 되기 위해 자문을 받았다"고 말했다.

이 처장은 "올해 말까지 계획을 확정해서 인허가 절차를 밟고, 2020년 본격 공사에 착수해서 2022년 봄 정도에 개장을 목표로 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6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6
웃겨 2019-07-19 11:25:51
중국인들에게 땅장사만 하고 나니 좀 미안하고 속보였나보네
신화역사공원 이름만 들어도 열받는데
121.***.***.163

성산사위 2019-07-19 09:02:33
아래 댓글다신 분들은 매사 부정적인 견해로만 모든것을 판단하는 참으로 안타까운 분들이네요 ㅉㅉㅉ
223.***.***.182

ㅇㄹㄴㄹ 2019-07-18 21:51:15
무슨 새삼스럽게. 처음부터 땅장사, 집장사 아니었나
14.***.***.216

신화 ? 2019-07-18 20:37:56
신화 같은 소리하네... 그게 팔리겠냐 ? ... 애초에 눈치보느라 방향을 잘못 잡았다 ... 눈치 주는 당신들이 해봐라... 잘도 재미나켜
112.***.***.44

1 2019-07-18 18:31:50
스토리가 있어야 테마공원이 되지 라바에다 정체 불명의 캐릭터들 ㅉㅉ 제주신화는 영등할망 설문대할망 고량부가 나와겠군 왜 디즈니나 유니버셜 스트디오 인기가 많은줄 모르는구나
118.***.***.1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