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제주시 8일째 열대야...북동부 3일째 폭염특보
[날씨] 제주시 8일째 열대야...북동부 3일째 폭염특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더위가 본격화 되면서 낮과 밤을 가리지 않고 고온 현상이 이어지고 있다.

31일 제주는 북태평양고기압의 가장자리를 따라 고온다습한 남서풍이 유입되면서 밤사이 열대야 현상이 나타났다.

밤 사이 최저기온은 제주시 27.9도, 서귀포시 26.7도, 고산 26.6도, 성산 25.9도다. 제주시 8일째, 서귀포시와 고산은 5일째, 성산은 3일째 열대야가 이어지고 있다.

북부와 동부는 폭염특보가 발효되면서 낮 기온이 33도 내외로 오르면서 매우 무덥겠다. 서부와 남부 중산간 일부 지역에서도 31~32도까지 오르겠다.

지형적인 영향을 받는 산지와 남부 중산간 지역은 구름이 많이 끼면서 대기불안정으로 소나기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예상강수량은 제주도 산지와 남부 5~30mm, 내일(8월1일)은 산지 5~20mm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