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호 태풍 '프란시스코' 발생...7일 서귀포 해안 접근
제8호 태풍 '프란시스코' 발생...7일 서귀포 해안 접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8호 태풍 프란시스코 예상 이동경로. 사진=기상청 날씨누리 갈무리
제8호 태풍 프란시스코 예상 이동경로. 사진=기상청 날씨누리 갈무리

제8호 태풍 프란시스코(FRANCISCO)가 한반도로 접근하고 있다. 현재 예상 경로라면 다음주중 제주에 영향을 미칠 것으로 관측된다.

2일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기준 괌 북동쪽 약 1120km 부근 해상에서 태풍 프란시스코가 발생했다.

태풍 프란시스코는 중심기압 998hPa에 최대풍속은 초속 18m, 강풍반경 180km의 소형 태풍이다. 현재 시속 16km의 속도로 북서진하고 있다.

태풍 프란시스코는 오는 5일 오전 9시께 일본 가고시마 동남동쪽 약 510km 부근 해상까지 접근한 뒤 7일 오전 9시에는 서귀포 서쪽 약 170km 부근 해상까지 이동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기상청은 "우리나라 부근의 북태평양 고기압 강도에 따라 진로가 달라질 수 있다"며 "4~5일 후 태풍의 위치가 유동적일 수 있으니 이후 발표되는 기상정보에 유의해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