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등급 숙성 제주광어, 전국 어디서든 즐기세요
1등급 숙성 제주광어, 전국 어디서든 즐기세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광어, ‘싱싱한제주씨' 대광어 숙성 필렛 카카오톡 판매 개시
싱싱한 제주씨 브랜드.
싱싱한제주씨 브랜드 이미지.

청정 제주에서 생산한 1등급 광어를 전국 어디서든 간편하게 받아볼 수 있게 됐다. 

㈜제주광어(대표 한용옥)는 5일부터 카카오톡에서 '싱싱한제주씨'라는 이름으로 제주산 대광어 판매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이 제품은 생산자 책임 판매 방식으로 최상의 품질을 보장하는 제주산 프리미엄 광어다. 대광어(2kg 이상)의 뼈를 발라낸 필렛(살코기)을 냉장상태로 배송하기 때문에 가정은 물론이고 식당, 펜션, 캠핑장, 직장에서도 고급 숙성회를 맛볼 수 있다. 스테이크나 카르파초, 탕으로 즐겨도 좋다.

㈜제주광어는 생산자 책임 수산물유통 및 해외시장 개척을 위해 2009년에 설립됐다. 일본으로만 수출하던 제주산 광어를 미국과 캐나다, 대만, 베트남,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등 여러 해외지역으로 수출하는 데 앞장서 지난해 수출 300만불을 달성하고 정부 포상을 받기도 했다. 

㈜제주광어는 연어 소비의 증가로 위태로운 국내시장에서 광어의 입지를 공고히 하기 위해 다년간 제주 지역 내 광어 생산 방식을 개선해왔다. 

또한 제주산 광어를 최상의 품질로 상품화하기 위해 2018년 ‘싱싱한제주씨’라는 브랜드를 개발하고 수개월에 걸쳐 시제품을 만들어 다양한 소비자들로부터 피드백을 받아 보완했다. ㈜제주광어는 ‘싱싱한제주씨’ 판매를 통해 활광어 수출전문업체에서 광어 양식·유통·서비스 전문기업으로 도약한다는 계획이다.

‘싱싱한제주씨’는 피쉬케어연구소(www.fishcare.kr)에서 건강관리 1등급을 받은 프리미엄 대광어 필렛이다. 피쉬케어연구소는 ㈜제주광어가 안전한 수산물 생산∙판매 체계를 확보하기 위해 2015년에 설립한 광어 전문 생산감독관리 연구기관이다. 노르웨이에서 10년간 수산질병관리 및 백신 연구를 해온 김성현 박사(연구소장)와 연구원들이 제주도내 25개 광어생산업체에 대한 광어 건강검진 및 품질관리 등을 진행하고 있다.

카카오톡 플러스 친구에서 ‘싱싱한제주씨’를 검색해 친구 추가하면 ‘싱싱한제주씨 피쉬케어 1등급 대광어숙성필렛’을 1필렛(250~300g)에 1만3500원에 구매할 수 있다. 대광어숙성필렛은 12℃에서 24시간 이상 저온 순응 후, 12시간 냉장 숙성과정에서 단백질이 분해돼 감칠맛이 높아지고, 저염처리 과정을 통해 살코기의 탄탄함을 유지하여 숙성회 특유의 부드럽고 찰진 식감을 경험할 수 있다.

㈜제주광어 관계자는 “광어는 한국인이 사랑하는 대표적인 고단백 저칼로리 식품으로 주로 횟집에서 즐겼으나 대광어 숙성 필렛은 가정이나 야외에서도 다양한 방식으로 즐길 수 있어 활용도가 높다”며 “수입 연어 소비의 증가로 광어의 입지가 좁아지고 있는 상황에서 소비자들이 언제 어디서나 안심하고 맛있는 광어를 즐길 수 있도록 까다로운 품질 관리와 다양한 활용법 연구, 편리한 유통 방식 확보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