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0억 투자, 종합복지센터 '이음마루' 내년 4월 완공
60억 투자, 종합복지센터 '이음마루' 내년 4월 완공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 복지 이음마루 리모델링 예정부지
제주도 복지 이음마루 리모델링 예정부지

 

제주도가 60억원을 투자해 사회복지 다목적시설을 설치한다.

제주도는 내년 4월 개관을 목표로 추진 중인 사회복지 다목적 시설 ‘제주특별자치도 복지 이음마루’의 운영·관리를 위한 조례 제정을 추진한다고 8일 밝혔다.

조례 제정을 위해 법제 ․ 규제 심사 등 행정절차를 거쳐 이달 1일부터 오는 21일까지 조례안에 대한 입법예고를 통해 도민 의견을 수렴중이다.

입법예고 기간 중 제시된 의견을 조례안에 반영해 오는 9월 열리는 도의회 임시회에서 심사 및 의결 후 공포할 계획이다.

제주도는 ‘사회복지다목적 종합서비스센터’의 새로운 명칭을 ‘제주도 복지 이음마루’로 최종 확정했다.

전국 공모를 통해 시설의 주요 기능인 도민 복지상담과 사회복지사의 전용 교육·힐링 공간의 상징적 의미를 명칭에 반영했다.

복지 이음마루는 제주시 오라동 연삼로 인근에 위치했고, 지난해 40억원을 투자해 2020㎡를 매입했다.

제주도는 4층 규모의 건물(연면적 1416㎡) 리모델링 실시설계 용역을 마무리하면 올해 하반기 20억원을 투입해 착공에 나설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
누굴위한 공간? 2019-08-10 10:09:06
돈이 펑펑 들어가네~~ㅜㅜ
223.***.***.9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