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영훈 "편의점 주변, 같은 계열사 업체 문 못연다"
오영훈 "편의점 주변, 같은 계열사 업체 문 못연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맹사업거래 공정화에 관한 법률 대표 발의...편의점 사업자 보호
오영훈 의원
오영훈 의원

 

더불어민주당 정책위원회 상임부의장 오영훈 의원(제주시을)은 편의점 사업자를 보호하기 위해 그 계열회사의 업체도 편의점 주변에서 영업할 수 없도록 규정을 명확히 하는 '가맹사업거래의 공정화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했다고 8일 밝혔다.

현행 가맹사업거래의 공정화에 관한 법률 제12조4는 가맹점사업자 보호를 위해 '가맹본부와 그 계열사가 가맹점사업자의 영업지역 내에서 영업할 수 없다'고 규정하고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최근 유통업체들간의 경쟁이 과열되면서 기존 편의점 주변에 동일한 계열회사의 영업으로 편의점주들, 소상공인이 피해를 입는 경우가 발생하고 있어 편의점주들은 현행 '가맹사업거래의 공정화에 관한 법률'을 근거로 영업정지 가처분 신청을 제기하는 일이 발생했다.

하지만 지난해 11월 법원은 편의점 본사와 그 계열사의 손을 들어줬다. 본사와 그 계열회사가 별도의 법인사업체이며, 통상 서로의 의사결정 구조가 분리돼 있는 점 등을 이유로 계열회사가 영업지역 침해금지 의무를 지킬 주체로 보기 어렵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다. 

즉 편의점 사업자를 보호하려는 현행 규정이 명확하지 않아 가맹점사업자를 보호할 수 없게 된 것이다. 

이번 개정안이 연내 국회를 통과하게 되면 편의점 사업자를 보호하겠다는 취지를 살려, 동일한 편의점은 물론 그 계열회사의 근접출점이 어려워질 전망이다.

오영훈 의원은 “편의점 사업자를 보호하기 위한 규정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규정이 명확하지 않다는 이유로 소상공인인 사업자들이 제대로 보호받지 못한다는 점이 너무나 안타까웠다”며 “더불어 잘사는 나라, 포용국가로 나아가기 위해서는 법규를 명확히 해서라도 소상공인을 반드시 보호해야 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2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20
VOA 2019-08-09 09:14:02
국비나 따왕 자랑허주 ㅉㅉ
그자 보좌관들 긁적거린거로 일허는첵 마랑~
임기 얼마 남지않으니 욕허기도 싫다... 욕도 사치주 에휴~
제주시 출신은 사람덜이 없구나
175.***.***.243

소상공보호 2019-08-09 06:33:04
편의점주 의지와 관계없이 기업주도로 개점이 되니... 즉 망해도 기업은 1도 손해보지 않는 비열하고 상도에 어긋나는 영업방식.....
112.***.***.44

돌탱이 2019-08-08 19:50:10
편의점 많은건 다들 아시죠
대기업은 하나든 둘이든 상관없지만
알바비 못버는곳 동네 편의점은 전기세도 못내고 빠른 법안 처리 하는걸로 ~
112.***.***.91

여론호도작업??? 2019-08-08 19:21:28
게매양...
나도 직원인디 선거때가 다되긴 헌모냥이우다.
그냥 페북에 링크 올령놔두민 사름들이 반응이 너미 좋수다게... 잘허난 그건가?
무사? 배아픈 사름덜 이시난 "좋아요" 누르지 마라도랜 댓글 달아 놔사 헐껀가?
211.***.***.149

여론호도작업 2019-08-08 17:47:21
이젠 댓글 작업으로 선거 준비햄꾸나?
좋아요 49. 댓글은 칭송으로 ?
알바쓰는건지? 직원들 시켬신지?
제주의소리 독자들은 바보가 아닙니다.
39.***.***.2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