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공항 공개토론회 꼬인다 꼬여...세차례 실무협의 '난항'
제2공항 공개토론회 꼬인다 꼬여...세차례 실무협의 '난항'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대책위 잠정 합의했지만 방송사와 난항...결국 방송3사 자율협의 후 재논의키로

제주 최대 현안인 제2공항과 관련해 제주도와 반대대책위가 합의한 공개토론회가 중계일정 등 방송사와 추가협의가 안되면서 차질을 빚고 있다.

원희룡 제주지사와 반대대책위는 지난 7월25일 도청 지사 집무실에서 간담회를 갖고 제2공항과 관련해 3차례 공개토론회를 진행키로 합의한 바 있다.

방송사와 협의해 가급적 8월 중 생방송을 원칙으로 진행하고, 토론자는 양측이 의제에 따라 전문가 또는 일반 도민을 추천해 2대 2로 진행키로 했다.

마지막 토론은 원희룡 지사 참석을 원칙으로 하되, 구체적인 방법과 토론 참여자와 관련한 사항은 추가 협의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제주도와 반대대책위는 지난 1일 1차 실무회의를 개최했고, 6일과 7일 잇따라 2-3차 실무협의를 진행했다.

실무협의에 제주도에선 현학수 공항확충지원단장, 고영만 총괄지원과장이 참석했고, 대책위에선 강원보 성산읍대책위 집행위원장, 문상빈 범도민행동 집행위원장이 참석했다.

당초 8월 둘째, 셋째, 넷째주 각각 주 1회씩 MBC, JIBS, KBS 등 공중파 방송사가 돌아가면서 토론회를 중계하는 것으로 제주도와 반대대책위가 합의에 이르는 것 같았다.

하지만 TV공개토론회는 제주도와 대책위간 협의로 이뤄지지 않는다. 방송사 일정과 시간 등이 별도 협의가 이뤄져야 한다.

결국 3차례 실무협의를 했지만 공개토론회를 방송할 방송사와 협의가 안되면서 늦어지고 있다.

TV 공개토론회를 할 경우 중계비용으로 수천만원의 비용을 들여야하는 하는 문제도 있고, 방송시간대 역시 논란이 있다.

결국 7일 3차 실무회의에선 공중파 3사 자율협의를 끝내고서 다시 협의하자는 결론을 내리고 소득없이 마무리됐다.

제2공항 공개토론회는 제주도와 반대대책위간 협의 뿐만 아니라 방송사들과도 협의를 마쳐야 해서 자칫 복잡하게 꼬일 수 있게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2
ㅎㅎㅎ 2019-08-11 08:39:50
현재 공항도 확충하면 충분히 수용가능하고
작은제주에 다시 공항 만들면서 지역 주민 쫒아내고
관광산업이 우선시 된다면 버스노선이 잘 만들어진 만큼
교통편 활성화하고 레져타운같은 관광지을 만드는게.....
61.***.***.106

제주도민 2019-08-10 17:34:12
제주의 공항은 도민들이 관광객보다도 육지를 오가는 제주의 대표적인 터미널입니다~~!!!
관광객들은 어쩌다 공항을 이용을 하고 있지만, 육지에 가 있는 우리의 가족과 육지로 오가는 우리의 자녀와 서울의 병원을 이용하는 부모님과 힘들어하는 환자들이 많이있습니다!!!!!  현재 공항에서 사고가 난다면 도민의 피해가 더욱 큽니다!!!!!! 제발~ 국민의 안전을 위하고 도민과 시민의 안전을 위해 하루빨리~! 조속히 추진이 될 수 있게 도와주세요~~!!!!!!!
59.***.***.228

observer 2019-08-09 09:04:47
몰려와서 떼쓰고 마이크 빼앗고 소리지르고 폭력 행사하고 이런거 안하기로 먼저 합의하고 진행해주시면 고맙겠습니다.
운동권 투쟁마당이 아닌 성숙하고 공정한 토론의 장이 되기를 바랍니다.
120.***.***.83

전문가 2019-08-09 06:18:49
원희룡 빼고 국토부장관이 나와야지..
ㅡ보나마나 원희룡은 답변기피
국토부 소관이라고...시간끌기로
뻐틴다..
14.***.***.188

모르겠네 2019-08-09 02:36:26
원희룡지사님이
너무도 너그러우십니다
설명회하면. 못들어 가게하고
트집잡기 반대하시는. 분들에게
무슨. 토론회
우기기. 토론회가 되겟지요
180.***.***.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