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비켜가는 제10호 태풍 크로사 ‘광복절’ 일본 상륙
제주 비켜가는 제10호 태풍 크로사 ‘광복절’ 일본 상륙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북상중인 제10호 태풍 크로사(KROSA)가 제주를 피해 광복절인 오는 8월15일께 일본에 상륙할 가능성이 커졌다.

13일 기상청에 따르면 태풍 크로사는 이날 오전 9시 현재 일본 가고시마 남동쪽 약 660km 부근 해상에서 시간당 18km의 속도로 북상중이다.

현재 중심기압은 975hPa, 최대풍속은 초속 32m, 강풍반경 430km로 중형 강도와 크기를 유지하고 있다.

태풍은 일본 규슈지역을 향해 계속 북상해 14일 오후 9시 일본 가고시마 남동쪽 약 170km 부근 해상까지 진출하겠다.

광복절인 15일에는 규슈와 시코쿠 지역을 가로질러 히로시마를 거쳐 16일 독도 동부 해역으로 빠져 나가겠다.

제주는 내일(14일) 밤부터 태풍 크로사의 가장자리에서 만들어진 구름대의 영향으로 산지에  비가 내리겠다.

모레(15일)도 태풍에서 만들어진 구름대의 영향을 받아 흐리고 낮까지 산지에 비가 오겠다.

기상청은 “태풍의 이동경로에 따라 예상 강수구역과 강수량이 달라질 수 있다”며 “앞으로 발표되는 최신 기상정보를 참고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
ㅇㅇㅇ 2019-08-13 17:14:19
하늘도
광복절을
알아주시네요!
175.***.***.1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