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억원 투입 2020년까지 영상문화산업진흥원 리모델링
100억원 투입 2020년까지 영상문화산업진흥원 리모델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는 제주영상·문화산업진흥원 건물 새 단장을 위해 오는 9월부터 리모델링 공사에 본격 착수한다고 밝혔다,

제주영상·문화산업진흥원은 지난 1996년 제주민속관광타운으로 준공 이후 누수 및 시설 노후화로 인해 공간 활용에 제약이 많았으며, 특히 340여 석 규모의 예술극장은 난타 전용극장으로 사용하다 2016년부터 방치되고 있다.

제주도는 올해 2월 리모델링 기본계획수립 용역을 완료해 건물의 전반적인 보수·보강과 노후 시설개선, 옥내·외 공간활용계획안을 마련했다.

건물 보수·보강 공사를 시작으로 총 100억원을 투입해 내년까지 순차적으로 리모델링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리모델링은 △예술극장, 다양한 콘텐츠를 수용할 수 있는 블랙박스형 극장으로 개선 △지하·별관 문화콘텐츠 공동 창작과 네트워킹이 가능한 콘텐츠코리아랩 구축 △ 지역주민 누구나 편하게 이용할 수 있는 휴게·커뮤니티 공간 확충 △기능별 공간 재배치, 옥외 주차장 개선하게 된다.

올해에는 우선 옥상 누수보강과 노후시설 개선 공사를 추진하고, 문화체육관광부 공모 선정에 따라 지하와 별관에 콘텐츠코리아랩을 구축해 연내 마무리할 예정이다.

2020년도에는 시설 노후화로 방치된 예술극장을 변화된 공연문화 환경을 반영할 수 있는 블랙박스형 극장으로 개선한다.

블랙박스형 극장은 공연 기획에 따라 무대와 객석을 자유롭게 변형할 수 있어 연극, 영화, 뮤지컬, 마당극, 밴드공연 등 다양한 장르의 실험적이고 창의적인 작품들을 시연할 수 있다는 특징이 있다. 

조상범 제주도 문화체육대외협력국장은 “이번 리모델링 사업을 통해 제주영상·문화산업진흥원 건물이 창작자와 도민들에게 친근하게 다가가고 나아가 문화콘텐츠 창조기지로 거듭날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
도민 2019-08-14 11:34:07
음~~~
일단 예산 문제가 있지만 도 문화예술극장 및 영상문화산업진흥원은 정말 다!! 부수고 다시 지어야 한다. 외관 디자인도 말도 안되고 무엇보다 피라미드형 건축은 도대체 뭐지??? 정말 그때 기획,설계자들은 무슨 생각이었는지 한심하다.

언발에 오줌 누기로 100억, 200억 누수로 땜빵하지 말고 신산공원과 묶어서 과감하게 재건축, 재개발 해야 한다.

※ 지하에 주차장 넣어서 주차비도 받고~~
14.***.***.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