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카니발 사건 국민청원 한나절만에 5만건 돌파
제주 카니발 사건 국민청원 한나절만에 5만건 돌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카니발 사건으로 불리는 운전자 폭행 논란과 관련한 청와대 국민청원이 한나절 만에 5만건을 넘어서며 전국적인 관심을 끌고 있다. 

16일 청와대 게시판에는 [제주도 카니발 사건]이라는 제목의 국민청원 글이 등장했다. 

신원을 밝히지 않은 게시자는 “현재 이 사건으로 피해자 아내 분은 정신과 치료를 받고, 뒷좌석에 타고 있던 아이들은 심리치료를 받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한 가정의 가장이 가족이 보는 앞에서 처참하게 폭행당했다”며 “제주 경찰에서 수사 중이지만 대수롭지 않게 생각하는 것 같다는 의견이 있다”고 밝혔다.

게시자는 이에 “가해자와 경찰 간의 유착관계는 없는지, 절차상 문제는 없는지 공정한 수사가 이뤄질 수 있도록 청와대가 챙겨주시길 요청드린다”고 말했다.

제주지방경찰청과 동부경찰서 홈페이지 게시판에도 철저한 수사를 촉구하는 글이 쇄도하고 있다. 오늘 한나절에만 400개의 글이 올라오는 등 이틀간 600여개의 글이 게시판을 도배했다.

문제의 사건은 7월4일 오전 10시40분쯤 제주시 조천읍 신촌리 우회도로에서 제주시 방면 도로에서 발생했다.

1차선을 달리던 A씨의 아반떼 차량 앞에 B(33)씨의 카니발 차량이 끼어들면서 말싸움이 벌어졌다. 이 과정에서 카니발 차주가 아반떼 운전자에 주먹을 휘두르고 휴대전화를 파손하면서 일이 커졌다.

당시 아반떼 차량 조수석에는 피해자의 아내, 뒷좌석에는 8살과 5살짜리 아이들이 타고 있었다. 이들은 병원에 입원한 가족을 만나기 위해 제주에서 일정을 소화하던 중 봉변을 당했다.

경찰은 피해자측 자필 진술을 받았지만, 경기도에 거주하는 이들이 모두 제주를 떠나면서 아직까지 대면 진술은 하지 못했다. 피해자측은 일정을 이유로 아직 경찰에 출석하지 않았다.
 
이에 경찰은 7월21일 카니발 차주인 B씨를 불러 조사하고 폭행과 재물손괴 혐의로 형사 입건했다. 현장 모습이 담긴 블랙박스 영상을 확보해 혐의 입증에는 문제가 없는 상황이다.

다만 피해자측이 폭행에 따른 진단서 제출 의사를 밝히고 정신과 치료에 따른 트라우마 등도 호소하고 있어 적용 혐의는 얼마든지 바뀔 수 있다.

제주동부경찰서는 “피해자에 대한 추가 조사를 통해 상해나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보복운전 등의 혐의 적용 여부를 최종 판단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4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42
청원12만명 돌파 2019-08-17 16:28:14
이틀도 안되서 청원 12만명 넘었네요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582070

저 난폭군은 큰 처벌 받을듯 하네요
저런 잠재적 살인마는 영구격리해야 합니다
110.***.***.233

주민 2019-08-17 12:20:15
솔직히 외지인이 제주도에 왜 자차 끌고 오는지 모르겠다. 그만 좀 왔으면 좋겠다. 그리고 내 주변에 외지인들이 현지인들한테 쳐맞는덴 그만한 이유가 있더라.
39.***.***.110

일벌백계 2019-08-17 11:08:39
아이가 입은 상처는 어떻게 보상하고 어떤식으로 처벌 할건지...?
아이들이 입은 상처는 평생가요. 완치라는게 없습니다.
평생 짊어지고 가야할 정신적 고통이예요.

이 사건의 요점이자 가장 큰 피해자는 아이들입니다.
어떻게 하실겁니까??

아이들에게 슈퍼맨인 아빠는 저날 도로위에서 차안에서!!!
죽은겁니다...
183.***.***.30

쪽바리 2019-08-17 11:05:53
나도 저런 경험이 있는데 번영로를 타는데 쪽바리 검정 승용차를 타는 넘이 저런식으로 내 앞으로 끼여들기 하고 다시 우측 차로로 바꾸는 척하다 차가 밀리니까 다시 내 앞으로 끼여들고...경적소리와 상향 깜빡이 했더니 그넘은 속도를 일부러 늦추고 다시 우측 차로로 변경해서 쌍욕하고, 나는 개무시하고 앞만 보고 갔는데 다시 남조로로 들어가니까 중앙선 침범해서 내 차앞에 막아서더니 내려서 내 차로 와 개 쌍욕하고 혼자 열폭함...나는 유리창이랑 문잠금 다하고 웃고 가만히 앉아 있으니 혼자 흥분하고 열받다가 가버림. 어디에 근무하는 넘이냐 하면 남조로에서 수망사거리 가기 직전 골프장에 근무하는 넘이더군~
61.***.***.41

35년 무사고 2019-08-17 10:50:14
제주에서 면허따고 운전하는 아이들은 듣거라~~제주의 도로가 고속도로나 국도는 아닐지라도 주행은2차선 추월은 1차선 이라는 간단한 개념정도는 알고 운전하기 바란다.. 당장 좌회전 할 것도 이니면서 꾿꾿이 1차선 고집하며 거북이 운전으로 많은 차량의 진행은 방해하면 아니 된다 이 말이다.단돈 62.000원에 면허를 내어주니 어찌 올바른 운전이 뎔건고 한심하다 ㅉㅉㅉ
211.***.***.9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