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음식물 쓰레기 대란 현실화...주민들 입구 통제
제주 음식물 쓰레기 대란 현실화...주민들 입구 통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음식물 쓰레기 대란이 현실화됐다.

 
봉개동쓰레기매립장주민대책위원회(대책위)는 19일 오전 5시30분 현재 쓰레기매립장 입구를 막아서 음식물쓰레기 수거 등 차량 진입을 통제하고 나섰다.
 
대책위는 지난해 제주도, 제주시와 맺은 3자간 협약대로 2021년 10월까지 봉개동 음식물처리시설 가동 중지를 요구하고 있다.
 
또 쌓여 있는 압축폐기물과 폐목재 반출·처리, 악취 문제 해결 등도 요구하고 있다.
 
제주시는 이날 내내 현장에서 주민 설득 작업을 벌인다는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