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자림로 천미천서 원앙 발견 “제주 최초 번식 확인”
비자림로 천미천서 원앙 발견 “제주 최초 번식 확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자림로시민모니터링단이 비자림로 확장공사구간 내 천미천에서 천연기념물 제327호인 원앙의 번식을 제주 최초로 확인했다. [사진제공-비자림로시민모니터링단]
비자림로시민모니터링단이 비자림로 확장공사구간 내 천미천에서 천연기념물 제327호인 원앙의 번식을 제주 최초로 확인했다. [사진제공-비자림로시민모니터링단]

비자림로시민모니터링단이 비자림로 확장공사구간 내 천미천에서 천연기념물 제327호인 원앙의 번식을 제주 최초로 확인했다고 20일 밝혔다.

모니터링단에 따르면 주용기 조류학자가 앞선 6월 천미천에서 수컷 원앙을 발견했다. 이어 모니터링단이 8월13일 청소년기에 접어든 것으로 보이는 아기 원앙 네 마리를 확인했다.

이튿날에는 문화재청 조사단이 어린 원앙 두 마리와 어미로 보이는 원앙을 추가로 발견했다. 

모니터링단은 “과거 제주에서 원앙 번식이 기록된 사례는 없었다”며 “6월 이후 관찰되는 개체들은 시베리아로 날아가지 않고 제주에서 번식한 텃새에 해당한다”고 설명했다.

우리나라에서 텃새화 된 오리는 흰뺨검둥오리를 비롯해 원앙, 청둥오리, 비오리 등으로 알려져 있다. 제주에서는 흰뺨검둥오리가 야생에서 번식하고 있다.

모니터링단은 “제주도는 공사를 중단하고 비자림로와 천미천에 대한 4계절 정밀조사를 진행해야 한다”며 “문화재청이 천미천 원앙 보전을 위해 적극적인 조치를 취해야 한다”고 밝혔다.

비자림로시민모니터링단이 비자림로 확장공사구간 내 천미천에서 천연기념물 제327호인 원앙의 번식을 제주 최초로 확인했다. [사진제공-비자림로시민모니터링단]
비자림로시민모니터링단이 비자림로 확장공사구간 내 천미천에서 천연기념물 제327호인 원앙의 번식을 제주 최초로 확인했다. [사진제공-비자림로시민모니터링단]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7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7
원앙 2019-08-21 11:24:04
서성로 머체왓 숲길 내창에 엄청 많읍디다.
구경가고싶으민 그디 갑서.
비자림로 내창에 놀러간 원앙까지 신경써야 됩니까?
사름이 우선이고 그 다움이 자연이우다!!!!
59.***.***.192

도민 2019-08-21 11:15:56
북촌 다려도에도 원앙이 있습니다
부디 최초니 희귀종이니 그만 떠드시고 나무와 숲이 있는 곶자왈에 가까운 터에는 모두 있으니 괜히 선동하는 글은 그만 놓으시고 그 시간이면 사람을 구할 수 없는 밭에 검질 메는 자원 봉사나 하시지요.
125.***.***.18

제주사랑 2019-08-21 06:47:55
윈앙서식지와 비자림로 확장공사와는
관련성이 없습니다. 원앙을 제대로 보려면
서중천이나 도내 다른 하천으로 가보세요.
반대를 위한 반대만 일삼지 마시고~
182.***.***.131

지렁이 2019-08-20 22:54:51
지렁이도 서식할텐데 지렁이도 찾아라
59.***.***.12

제주도민 2019-08-20 20:47:40
호랑이만 발견되었다고 하면 명분 완벽하겠네

강정항-비자림로-제2공항으로 이어지는

육지 데모꾼들은 제주를 떠나라

제주도 일에 개입하지 말라
121.***.***.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