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사회적경제기업서 새 일자리 3000개 창출한다
제주도, 사회적경제기업서 새 일자리 3000개 창출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는 취약계층 및 도민에게 고용의 기회를 제공하는 공익사업과 지역 자원을 활용한 수익사업, 빈곤노인과 장애인을 위한 간병 서비스 등 분야에 새로운 일자리 3000개를 창출하기 위한 ‘제주사회적경제 뉴딜 일자리 3000 로드맵’을 추진한다.

이를 위해 소외 계층, 빈부 격차, 노인복지 등 지역사회 문제를 사회적경제기업이 해결할 수 있도록 민간전문기관·사회적경제기업·행정이 참여하는 사회적경제워킹그룹의 토론를 통해 기본계획을 마련하고 제주사회적경제위원회의 심의를 걸쳐 3대 전략 11개 중점과제 26개 단위사업 39개 세부사업*의 로드맵을 확정했다.

지역사회 현안을 잘 아는 도민이 사업유형에 따라 사회적기업, 협동조합, 마을기업, 자활기업 등을 설립하여 수익을 창출하고 창출한 수익은 또다시 지역에 재투자하는 선순환 구조를 조성하여 고용 창출을 높여나갈 계획이다.

제주도는 사회적경제기업을 이끌어 나갈 기업가 양성을 위해 창업 전 단계부터 성장단계까지 인큐베이팅, 멘토링, 전문컨설팅 프로그램을 지원하여 스스로 자립할 수 있는 자생력을 갖추도록 할 계획이다. 

또한 새로운 제품을 개발할 수 있는 인프라를 구축하고 온-오프라인을 통한 홍보 및 신규 시장 개척과 판로 확대를 위하여 2022년까지 690억원(국비 237억, 지방비 110억, 민간자본 343억원)을 투자하는 금융지원이 이뤄진다.

본사와 가맹점 간에 민주적 의사결정을 통해 동반성장 할 수 있는 소셜 프랜차이즈 사업장을 개설하고 혁신적인 비즈니스 모델로 창업과 고용이 이루어지는 새로운 사업을 지속적으로 발굴하여 나갈 방침이다.

공공기관에서는 사회적기업 제품 구매를 권장하고 수의계약 금액을 상향 조정하는 등 제품의 판로를 확대해 나간다.

한편, 제주도와 제주사회적기업협의회 등으로 구성된 공공구매 지원단은 사회적경제기업에서 생산된 제품을 판촉, 홍보, 마케팅하고 도민이 원하는 상품, 용역 등을 사회적경제기업과 연결하는 사회적경제 서비스 연결고리 역할을 해나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