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 제주 출신 현경훈-고완병 국세청 사무관 승진
[인사] 제주 출신 현경훈-고완병 국세청 사무관 승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출신인 현경훈(49), 고완병(44)씨가 국세청 사무관으로 승진했다. 

국세청은 2019년 9월4일자 정기 사무관 승진 인사 명단을 4일 발표했다.

현 사무관 승진자는 사대부고를 졸업하고 세무대 11기로 세무직 공무원 생활을 시작했다. 현재 제주세무서 법인납세과에서 근무하고 있다.

고 사무관 승진자는 세화중학교와 제주제일고등학교(38회)를 졸업했다. 세무대 11기로 현재 국세청 기획조정관실 혁신정책담당관실에서 근무 중이다. 

올해 국세청 사무관 승진 규모는 세무직 177명, 전산직 3명을 포함해 모두 180명이다. 지난해 170명과 비교해 10명이 늘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