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놀이 중 화력발전소 취수구 빨려들어간 30대 숨져
물놀이 중 화력발전소 취수구 빨려들어간 30대 숨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일 제주시 삼양동 중부화력발전소 앞 해상에서 발생한 익수자 구조 현장. 사진=제주소방안전본부
15일 제주시 삼양동 중부화력발전소 앞 해상에서 발생한 익수자 구조 현장. 사진=제주소방안전본부

15일 낮 12시 4분께 제주시 삼양동 중부화력발전소 앞 해상에서 스킨 다이빙을 하던 정모(38)씨가 발전소 취수구에 빨려들어가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정씨는 슈트를 착용하고 물놀이를 하던 중 폭 4m, 높이 2m의 발전소 냉각용 취수구로 빨려들어간 것으로 조사됐다. 

119는 신고 접수 즉시 현장에 출동하며 해경에 추가 지원을 요청했지만, 정씨가 화력발전소 안 취수구에서 발견된 것은 40여분 뒤인 낮 12시 43분이었다.

이미 의식과 호흡이 없었던 정씨는 제주시내 병원으로 긴급 이송된 직후 사망 판정을 받았다.

해경에 따르면 이 해상은 다이빙 금지구역은 아니지만, 취수구 해상 앞 발전소 외벽에 '위험 접근금지' 안전표지판은 설치돼 있던 것으로 전해졌다.

해경과 소방당국은 정씨의 일행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4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4
나그네 2019-09-16 09:56:00
빨려드러가도 바 스크린에 걸려서 살지않나??
조류나 당황해서 호흡기가 벗겨진거 같은데~
삼가 고인이 명복을 빕니다
1.***.***.68

드래곤 2019-09-16 08:45:35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삼양발전소 서측에 삼발이가 한줄로 시설되었는 안쪽, 수심 약 6미터 해저바닥에 발전소 냉각수 취수라인이 설치되어 있는데,수쿠바장비를 착용한 상태에서 빨려들었다고 생각이 들면,머리를 감싸면서 쭉 빨려가면 발전소 내부까지 들어가는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고. 맨탈이 오지요,
그러나 스킨다이버는 빨려가면 익사합니다,
조심해야합니다.
빨려갔던 경험자입니다.
14.***.***.83


변종호 2019-09-15 18:49:30
문제 를 만들고싶은 기사네요
빨려드간 건 지 들간건지
왜다이버 정확한기사 화 해주세오
112.***.***.1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