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삼도동서 50대 건물 3층 건물서 떨어져 중상
제주 삼도동서 50대 건물 3층 건물서 떨어져 중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7일 오전 1시45분쯤 제주시 삼도동의 한 3층짜리 건물 옥상에서 홍모(58)씨가 바닥으로 떨어져 119가 구조작업을 벌이고 있다. [사진제공-제주소방서]
17일 오전 1시45분쯤 제주시 삼도동의 한 3층짜리 건물 옥상에서 홍모(58)씨가 바닥으로 떨어져 119가 구조작업을 벌이고 있다. [사진제공-제주소방서]

17일 오전 1시45분쯤 제주시 삼도동의 한 3층짜리 건물 옥상에서 홍모(58)씨가 바닥으로 떨어졌다.

건물 사이에 몸이 낀 홍씨는 소리를 질러 도움을 요청했다. 이에 해당 건물에 거주하는 주민이 홍씨를 발견하고 119에 신고했다.

구조 당시 홍씨는 오른쪽 다리가 부러져 움직일 수 없는 상태였다. 119구급대는 구조 장비를 이용해 홍씨를 건물 밖으로 이동시키고 병원으로 이송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
그래도그렇지 2019-09-17 20:12:20
아무리 듣보잡 지방지 기자 라지만 기사제목좀 잘써라. 힘내고!
223.***.***.1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