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농산물 유통구조 다변화 모색 '정책토론회' 열린다
제주농산물 유통구조 다변화 모색 '정책토론회' 열린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농산물 유통구조 다변화 모색을 위한 정책토론회가 개최된다.

전농 제주도연맹이 주관하고 위성곤 국회의원, 제주도의회 농수축경제위원회가 공동주최하는 토론회는 오는 20일 오후 2시 제주도의회 대회의실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이번 토론회는 수입농산물 확대, 경기침체, 과잉생산 외에 수탁독점권을 가진 도매시장법인 중심의 획일화된 경매제도와 생산자의 가격결정권이 없는 유통구조로 인해 제주농산물 가격 불안정성을 최소화하기 위한  유통구조 다변화 방안을 모색하는 자리이다.

토론회는 송영훈 제주도의원을 좌장으로 서경남 서울농수산식품공사 농산팀장, 한승철 제주발전연구원 책임연구원이 주제발제를 한다.

심증식 한국농정신문 편집국장, 임성찬 시장도매인연합회 부회장, 고광덕 제주당근생산자협의회 사무국장, 농축산식품부 유통정책과, 홍충효 제주자치도 식품원예과장이 토론자로 나선다.

송인섭 전농 제주도연맹 의장은 “제주농산물의 안정적인 판로와 농가수취가격을 높이기 위한 유통구조 다변화 방안의 하나로 제주농산물을 전문적으로 취급하는 공공출자법인 설립을 위한 논의를 시작하는 의미 있는 토론회가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토론회를 주최하는 위성곤 국회의원은 “연이은 시장개방에 따른 수입농산물 확대, 경기침체로 인한 소비저하, 농산물 과잉생산에 따른 도매가격 하락 등 제주농업이 많은 어려움에 직면해 있는 속에서 지금의 복잡한 농산물 유통구조의 변화가 절실한 시점"이라며 "제주농산물의 유통 다변화 방안을 모색하는 토론회를 개최하게 됐고 제주농산물 유통 혁신의 중지를 모으는 소중한 자리가 됐으면 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