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서 열리는 전기차엑스포 공식 여행사에 '(주)인투어'
제주서 열리는 전기차엑스포 공식 여행사에 '(주)인투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7회 국제전기자동차엑스포, 내년 4월29일 ICC서 개막

(사)국제전기자동차엑스포는 제7회 국제전기자동차엑스포 공식 여행사로 (주)인투어를 지정했다고 18일 밝혔다.

 
전기차엑스포 측은 지난달 27일부터 공식 여행사 지정을 위해 전국 공모와 전문가 심사, 과업 협상 등 절차를 밟았다. 
 
아시아나항공 제주도 연합 주관 여행사인 인투어는 모두투어, 롯데관광, 온라인투어, 인터파크, 참좋은여행, 노랑풍선, 보물섬투어 등 12개 여행사와 함께 내년 제주에서 열리는 전기차엑스포 성공 개최에 힘쓰게 된다.
 
인투어는 ▲전기차엑스포, 제주와 연계한 전문 투어 상품 개발·운영 ▲국내·외 전기차엑스포 참관객 유치 확대 ▲항공권·숙박 예약 등을 맡는다.
 
윤영준 인투어 대표는 “전기차엑스포 성공 개최를 위해 전기차 전문투어 상품 개발과 국내·외 참관객 유치 확대 등에 전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대환 전기차엑스포 이사장은 “제주도와 한국관광공사, 제주관광공사, 제주도관광협회를 비롯해 세계전기차협의회, 중국전기차100인회, 일본전기차보급협회 등 국내·외 네트워크를 활용해 참관객 유치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기차의 다보스포럼을 지향하는 제7회 전기차엑스포는 내년 4월29일부터 5월2일까지 제주국제컨벤션센터에서 열리며, 전기차와 관련된 다양한 기술을 관람할 수 있다.
 
전동 농기계와 함께 선박, 이륜차 전시와 함께 국제전기차 표준포럼, 전기·자율주행차 투자유치 포럼, 한반도 전기차 정책 포럼, 전기차와 블록체인 포럼, 세계전기차협의회 정책포럼 등 컨퍼런스가 진행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