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대 교육대 학생회 "교원양성개편에 예비교사 포함하라"
제주대 교육대 학생회 "교원양성개편에 예비교사 포함하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대학교 교육대학 학생회는 오는 21일 오전 11시20분 제주시청 도로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중장기교원수급정책에 맞는 교육여건 개선을 촉구하는 내용의 '교육공동행동'을 선포한다고 밝혔다.

이들은 사전에 배포한 기자회견문을 통해 "교육부는 학령인구 감소로 '교사 1인당 학생 수'가 저절로 줄어들기만을 기다리고 있다"며 "교원 정원의 기준을 '교사 1인당 학생 수'가 아닌 '학급당 학생 수'로 변경하고, 과밀학급을 해소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 "중장기교원 수급정책을 통해 학령인구 감소 시기에 맞춰 교육여건을 개선하고, 교원양성체계 개편에 학생들의 참여를 보장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 밖에도 △교육과정 개편에 예비교사 참여 보장 △강의 현장 연계성 강화 △현장실습 확대·내실화 △시수-학점 차이 해소 △실질적 강의 개선 △교양-교직 과목의 학년분배 등 교육대학의 환경 개선을 요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