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제주물류 인근 공영주차장 복층화 착수
제주시, 제주물류 인근 공영주차장 복층화 착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2020년 8월 준공 목표로 55억원 투입 예정
제주시는 노형동 주차난 해소를 위해 제주물류 서쪽 공영주차장 복층화 공사를 8일 착수했다고 밝혔다.
 
사업 대상지는 노형동 2612-2번지로, 55억원이 투입돼 92면의 주차장이 164면으로 확대된다. 복층화 공사는 2020년 8월 준공을 목표로 한다.
 
제주시는 교통약자도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지난해 7월 장애물 없는 생활환경 배리어프리(BF) 예비인증을 받았다. 제주시는 준공 시점에 맞춰 BF 본인증도 받는다는 계획이다.
 
해당 지역은 주택 밀집 지역으로 주차 공간이 부족해 이면도로 주·정차가 심각한 지역으로 꼽힌다.
 
제주시는 주차 전용 건축물에 클린하우스 대신 재활용도움센터를 설치해 주민들의 쓰레기 배출 편의도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김성철 제주시 차량관리과장은 "주차난이 심한 지역 공영주차장 복층화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시민들의 불편을 해소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