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김영훈 맥재활의학 원장, 국대 주치의로 호주行
제주 김영훈 맥재활의학 원장, 국대 주치의로 호주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맥재활의학과의원 김영훈 원장이 ‘2019 국제지적장애인경기연맹(INAS) 글로벌게임’ 대회에 우리나라 국가대표 선수단 주치의로 참가한다.
 
올해 대회는 오는 12일부터 19일까지 호주 브리즈번에서 열리며, 전 세계 40여개국에서 참여한다.
 
우리나라는 단장에 스페셜올림픽코리아 김원경 부회장 , 총감독 한국체육대학교 차정훈 교수, 주치의에 맥재활의학과의원 김영훈 원장 등 42명의 선수단을 파견할 에정이다.  
 
김 원장은 2014년 인천 아시안게임에도 주치의로 활약했으며, 2018 평창 동계올림픽에서 의무지원단을 맡은바 있다.
 
종합 4위를 목표로 하는 우리나라 선수단은 육상과 수영, 탁구, 조정 등 4개 종목에 참가하며, 9일과 11일 두 차례 나뉘어 결전의 장소 호주 브리즈번으로 출국한다.
 
INAS 글로벌게임은 4년 주기로 개최되는 세계 발달장애인 종합 선수권 대회로, 각 종목은 세계랭킹에 영향을 준다. 일부 종목의 경우 패럴림픽 출전권과도 연관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