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정마을 "국회, 주민 목소리 외면하고 해군기지 유람"
강정마을 "국회, 주민 목소리 외면하고 해군기지 유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회 국방위, 18일 해군기지 현장점검...주민대화 제외

국회 국방위원회가 오는 18일 현장 점검 차 제주해군기지를 방문하면서 주민들과의 대화 일정을 제외한 것과 관련, 강정마을회는 17일 성명을 내고 "국민 목소리를 외면하는 국회는 각성하고, 주민들의 목소리를 경청하라"고 촉구했다.

강정마을회는 "국회 국방위가 제주해군기지를 방문해 해군으로부터 업무보고를 받고 독도함과 서애류성룡함, 잠수함 등을 시찰한다"며 "하지만 해군기지로 갈등과 아픔을 겪고 있는 강정마을을 주민의 의견을 듣는 등 민생시찰은 외면한 채 군함과 잠수함 시찰만 하고 돌아간다"고 비판했다.

이어 "국민의 대변인 국회조차 국민 목소리를 듣지 않는다면 제주해군기지 건설로 10년 넘게 갈등을 겪는 강정마을 주민들은 누구에게 아픔을 호소해야 하는가"라며 "국민을 대신해야 할 국회의원들이 민생 시찰은 외면하고 함상유람만 즐기다가 돌아가겠다는 의미로 받아들일 수밖에 없다"고 성토했다.

강정마을회는 "마을의 갈등 원인은 제주해군기지 건설이다. 국회가 갈등 당사자 가운데 해군만 만나고, 해군 입장에서만 설명하는 민군 상생활동만 보고받는다면 더 이상 행정부와 기관에 소통하라고 요구할 자격이 없다는 것을 스스로 인정하는 것임을 명심해야 한다"고 경고했다.

그러면서 "민군 상생 현황을 파악하려거든 해군의 왜곡되고 포장한 보고만 듣지 말고, 지역 주민을 직접 만나 주민의 목소리를 경청하라"고 요구했다.

또 "강정마을 사법처리자 253명 중 지난 2월 26일 특별사면한 19명을 제외한 234명에 대한 특멸사면이 이뤄질 수 있도록 국회가 협조하고, 국방부가 제기한 행정대집행 비용 청구를 철회할 수 있도록 국회가 나서라"고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2
도민 2019-10-18 22:23:56
국회의원 시찰을 유람이라고 갈겨 쓰는 기자야 강정마을회 건달들 만나서 뭐 하냐?
124.***.***.47

성산사위 2019-10-18 09:16:21
죄지은 자들은 벌을 죄인으로 남으세요 그냥..
223.***.***.2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