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양로원 자원봉사자 조매정, 대통령 표창 수상
제주양로원 자원봉사자 조매정, 대통령 표창 수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매정. 제공=제주양로원.

제주양로원은 자원봉사자 조매정이 지난 10일 ‘2019년 대한민국 나눔국민대상’ 시상식에서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대한민국 나눔국민대상은 보건복지부, 사회복지공동모금회, KBS가 함께 나눔 활성화에 헌신해 온 개인이나 단체(기업)에 수여하는 상이다.

조매정은 1994년부터 현재까지 25년간 제주도 여성자원봉사활동센터 소속으로 자원봉사를 이어오고 있다. 매월 한 차례 제주양로원·요양원을 찾아 생일 시설 노인을 위한 축하 민요 공연을 진행한다. 이를 위해 장구와 민요를 공부하는 수고를 아끼지 않았다.

이 뿐만 아니라 목욕, 미용, 노력봉사 등 다양한 형태의 봉사를 통해 노인과 장애인 등 소외된 이웃 도움에 앞장섰다. 외국 봉사까지 마다하지 않으며 희망과 사랑 나눔에 앞장섰다는 평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
이유근 2019-10-21 12:26:55
조매정님께서 늦게나마 대통령 표창을 받으신 것은 축하합니다. 조 여사님은 동려야간학교에도 오랜동안 봉사하고 계십니다.
220.***.***.1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