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제2공항 공론화 촉구, 무기한 단식농성"
"제주 제2공항 공론화 촉구, 무기한 단식농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상도민회의, 24일 제주도의회 앞에서 기자회견...반드시 의회 통과 '압박'

 

 

제주 제2공항 도민공론화 촉구를 위해 제주지역 시민사회가 '단식농성'에 돌입했다.

제주 제2공항 강행저지 비상도민회의는 24일 오전 11시 제주도의회 정문 앞에서 '도민공론화 촉구' 단식농성 기자회견을 가졌다.

제주 제2공항 강행 저지 비상도민회의가 24일 제주도의회 앞에서 도민공론화 촉구 단식농성 기자회견을 가졌다.
제주 제2공항 강행 저지 비상도민회의가 24일 제주도의회 앞에서 도민공론화 촉구 단식농성 기자회견을 가졌다.

비상도민회의는 기자회견에서 "국토부와 제주도가 도민들의 반대와 도의회, 국회, 환경부의 의견도 무시하고 제2공항 기본계획을 강행하려고 한다"며 "제주도 111개 단체로 구성된 제2공항 비상도민회의는 16일부터 광화문에서 천막농성을 시작했고, 세종정부청사에서는 18일부터 제주청년 노민규씨가 무기한 단식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비상도민회의는 "제2공항 반대운동은 제주도에서 전국적인 단위로 확대되고 있다"며 "오는 11월1일에는 전국 각계의 시민사회단체가 모여 '제주 제2공항 백지화 전국행동'을 결성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비상도민회의는 또, "최근 국감장에서 민주평화당 정동영 대표가 제2공항 문제를 주민투표에 붙여 도민들이 결정해야 한다고 질의하자 김현미 국토부장관은 제주도가 결정하면 따르겠다는 입장을 밝혔다"고 소개했다.

제주 제2공항 강행 저지 비상도민회의가 24일 제주도의회 앞에서 도민공론화 촉구 단식농성 기자회견을 가졌다.
제주 제2공항 공론조사를 촉구하기 위해 제주도의회 앞에서 단식 농성에 돌입한 김덕종 민주노총 제주본부장((왼쪽 두번째), 김형주 난산리장, 이정훈 목사

이와 관련 비상도민회의는 "제주도의회는 지난 9월24일 도민 1만2800명이 서명한 '제주 제2공항 관련 도민공론화를 요구하는 청원' 건을 본회의에서 통과시켰다"며 "오는 31일 임시회에서는 '제2공항 건설 갈등해소를 위한 도민공론화 지원 특별위원회 구성 결의안'이 상정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비상도민회의는 "국책사업이라는 이유만으로 속수무책으로 토지를 강제 수용당하고 고향을 떠나야 했던 제주개발의 역사에서 도민들이 주체가 돼 사업의 수용여부를 결정하는 새로운 계기"라고 결의안이 갖는 의미를 부여했다.

비상도민회의는 "제2공항 건설 갈등해소를 위한 도민공론화 지원 특별위원회 구성 결의안은 반드시 통과돼야 한다"며 "비상도민회의 상임대표단은 도민들의 절절한 의지를 도의원들에게 전하고자 단식농성을 시작한다"고 의지를 표명했다.

이어 "(제2공항은) 이제 도민들이 결정해야 한다"며 "그 첫 단추는 민의의 전당인 제주도의회에서 10월31일 '제2공항 건설 갈등해소를 위한 도민공론화 지원 특별위원회를 통과시키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날 기자회견이 끝난 후 김덕종 민주노총 제주본부장, 김형주 성산읍 난산리장, 이정훈 목사가 단식농성에 돌입했다. 

제주 제2공항 강행 저지 비상도민회의가 24일 제주도의회 앞에서 도민공론화 촉구 단식농성 기자회견을 가졌다.
제주 제2공항 강행 저지 비상도민회의가 24일 제주도의회 앞에서 도민공론화 촉구 단식농성 기자회견을 가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38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38
도민 2019-10-30 02:35:49
개발 해야할껀 해야한다고 본다. 사람마다 의견이 다를수 있지만, 제주도에 있어야할 3가지. 신공항, 한라산 케이블카(일정 구간), 대규모 산업단지(인터넷 안정적으로 공급되는 사무단지)라고 봅니다. 한라산 케이블카는. 한라산 오르는거 정말 힘듭니다. 평생 못가보시는 분들이 굉장히 많더라구요. 나이가 있으시고, 또 몸이 아프셔서. 근데 이건 날씨가 오락가락 하는 제주도니까 기술이 발전되면 자연친화적으로 만들수 있을꺼라보고. 대규모산업단지는, 산업은 모여야 시너지가 생깁니다. 성남 분당처럼 인터넷서비스 회사들/게임회사들이 모여있을려면 인터넷이 안정적으로 공급되고 공항근처에 있어야한다고 봐요. 인프라가 잘되면 서울로 출퇴근하는 사람도 많아지지 않을까 기대해봅니다.
64.***.***.98

도민 2019-10-30 02:26:08
그리고 한마디만 더할께요. 제발 녹색당 같은 외부단체들이랑 같이 뭐 하지 마세요. 도민들 햇깔려요. 갑자기 비정규직철폐 팻말이 있질않나. 패미니시트나 성소수자 깃발이 왜 있는걸까. 그들은 그들의 방법대로 운동을 해야한다고 생각해요. 지금 공항반대인지 그냥 무슨 문화혁명을 하고 있는건지 사진볼때면 정말 햇깔려요. 그리고 후세를 위한다고 절대 이야기하지마세요. 관광객 들어오는것도 싫고, 공항인프라 확충도 싫고, 뭐만 하면 반대하니 후세들은 이미 제주도를 떠나고 있어요. 그냥 1차산업만 해라라고 하는거잖아요. 자연을 그대로 지키면서. 그냥 1800년대처럼 살자고 하는걸 어떻게 찬성할 수 있을까요. 사람이 살아야, 자연도 지킬수 있습니다. 하수처리시설 쓰레기처리도 사람때문이 아니라 돈때문에 해결못하는거에요. 제발
64.***.***.98

도민 2019-10-30 02:18:06
현실적으로 봅시다. 공항하나 들어선다고 제주도가 급변하진 않아요. 그런데 장단점을 따지면 장점이 더 많은건 사실입니다. 자연파괴 어쩌구는 반대쪽에서 할말을 아니고요. 섭지코지 다 갈아엎을땐 "가만히" 계셨었죠. 왜? 돈이 되니까요. 근데 공항은 국가꺼니까 돈이 덜 올꺼라는 생각에 갑자기 동굴찾고 철새사랑을 외치는거죠. 다 알아요. 근데 제주 젊은세대를 봅시다. 제주시 인문계학생들 졸업생들 전수조사해보세요. 지금 다들 어디로 갔는지요. 장담하는데 70%이상은 육지나 해외로 나갔습니다. 왜냐. 알잖아요. 모른척하지말고요. 할께 없어요. 그 흔한 온라인사업도 못해요. 물류비 비싸서요. 머리만 가지고 일할 수 있는 4차산업도 출장과 컨퍼런스 자주 가야하는데 교통이 너무 안좋아요. 일할곳이 없어요. 책임 못느끼십니까
64.***.***.98

그냥 단식하세요 2019-10-27 23:41:40
단식 참 요란스럽게 시작하시네요. 단식 시작하는 것도 기자회견 하면서 까지 그렇게 떠들어 대야 합니까?
빈깡통이 요란하다... 옛말이 하나도 틀린게 어시다.
며칠하다 별로 언론에 주목 못받으면 그땐 또 뭐할껀고?
49.***.***.93

킴통통 2019-10-27 21:40:24
도민입니다 제2공항은 반대합니다.
49.***.***.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