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에너지공사 사장공모 ‘내정설’ 속 결과 비공개 뒷말 무성
제주에너지공사 사장공모 ‘내정설’ 속 결과 비공개 뒷말 무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일 오후 6시 공모마감 후 인사부서 칼퇴근…도민사회 일각 “또 낙하산이냐” 내정설 파다

제주에너지공사가 1일 제4대 사장 공모를 마감하고도 비공개, 각종 억측을 낳고 있다.

언론의 취재에도 인사담당 부서장은 이날 오후 6시 공모마감 직후 칼퇴근(?)하며 이 같은 억측과 근무기강 논란을 자초하고 있다.

<제주의소리>가 이날 공모마감 결과를 취재하기 위해 오후 6시부터 담당부서에 수차례 연락했지만 담당자와 연락이 닿지 않았다. 메모를 남겨도 회신이 없었다.

휴대전화로 수차례 연락을 시도했지만 역시 먹통이었다. 문자메시지를 남겨도 회신은 돌아오지 않았다.

이런 가운데 도민사회 일각에서는 에너지공사 사장 공모와 관련해 정치권 인사 내정설까지 나돌고 있다. 내정설의 당사자는 지난해 지방선거 때 원희룡 지사를 적극 도운 선거공신으로 알려졌다.

제주에너지공사는 출범 7년이 됐지만 1대 차우진 사장에서부터 2대 이성구 사장, 3대 김태익 사장까지 임기를 다 채우지 못하고 전부 불명예 퇴진했다.

최근에는 1~2급 직위인 본부장에 3급 직원이 직무대리로 승진해 인사와 감사 등 공사의 모든 실권을 장악해 좌지우지한다는 비판도 제기된 상태다.

이 때문에 신임 사장은 조직 장악력을 갖춘 리더십이 필수조건이고, 도민 공공의 이익을 대변할 에너지 전문가여야 한다는 여론이 비등해지고 있다.

또 다시 낙하산 인사가 임명되면서 이 같은 문제가 반복될지, 4대 사장에 누가 임명될 지에 도민사회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4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42
도민 2019-11-07 01:35:43
제주의소리는 에너지공사에 악감정 이신가?
정작 팔려면 저기 신제주에 있는 공사를 팝서게~
나올거 수두룩할거 닮은디양~
59.***.***.100

도민 2019-11-03 19:21:21
기자님 그 새 지인들 동원햄수꽈? 언론 갑질 비난 받으니깐 우르르 반대의견 몰려왔네요.
49.***.***.44

소리 2019-11-03 13:17:17

제주도는 뭐하나 이지경인데 특별감사라도 해야하는거 아닌가요.?
많은 권한이 사장도 아닌 한사람 가게끔 개정했다면 문제 있는거지
개정한 사람 찾아내고 문책하세요.
110.***.***.3

지이락 2019-11-03 12:18:08
신제주 모 공사는 본부장이 그러다가 임기끝나 그만두니 모 간부가 옥상옥으로 좌지우지 한다는 소리가 파다하던데 제주의소리는 에너지공사만 두들기는지...
222.***.***.20

제주도민 2019-11-02 23:35:15
뭘 잘했다고 카톡 넣은것을 기사에 사진으로 넣냐.

저거 보는 도민들은,
"와 퇴근해서도 언론사에 시달려야 하나" 라고 생각한다.


저렇게 문의하는게 알권리고 정당한거라고 생각하나?


저기 답 안해주면 ,

"내정설"이고 "낙하산 인사"고 "칼퇴근" 이고 "먹통" 이고,

"근무기강 해이"냐?(퇴근했는데?)


내정설 당사자는 "원희룡 선거공신"이고, (누군지 이름을 써라 소설만 쓰지 말고 좀)

여론이 비등하다고 하고 (누가 만든 여론? 제주소리가?)


진짜 못봐주겠다.


다른 기관도,앞으로 6시 퇴근이후

제주의 소리가 요구하면 빨리빨리 응답하라는 무언의 협박이냐?


적당히 합시다 좀.

ps - 제주의소리는 근무시간 언제부터 언제요? 전화 아무때나 해서 제보할수 있어요?
121.***.***.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