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폰으로 담은 제주 일도1동...'재미있는 도전' 전시
스마트폰으로 담은 제주 일도1동...'재미있는 도전' 전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 일도1동은 일도1동 주민자치위원회와 함께 오는 7일부터 4일간 ‘사진, 재미있는 도전’ 전시회를 개최한다고 4일 밝혔다.
 
산지천갤러리에서 진행되는 전시회는 주민자치 특화 프로그램으로 운영된 사진 교실 참여자들이 휴대전화를 활용해 제주의 풍경과 원도심의 일생, 예술공간 등을 촬영했다.
 
이번 전시회에는 한라산을 비롯한 홍화각 이야기, 목관아지 파노라마 등 12명이 출품한 작품 40여점이 전시될 예정이다.
 
변동호 주민자치위원장은 “휴대전화로 사진을 찍어 전시회를 열게 돼 작가가 된 기분이 든다. 휴대전화의 새로운 매력에 빠졌다”고 말했다.
 
김명석 일도1동장은 “원도심의 가치를 재조명하고, 지역에 대한 자긍심 제고와 지역상권 활성화에 기여할 것”이라며 “주민들이 공감하고, 참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 개발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일도1동은 지역의 숨은 매력을 찾아 스토리텔링, 지역 홍보 역할은 담당하는 ‘우리 동네 기억담기’ 프로그램도 운영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
시민 2019-11-04 17:45:58
원도심이라 쓰지 말고 우리의 정이 깊은 ' 제주성안 "이라표기해야 한다
성안을 모르는 사람들이 성안을 말하려니 전국에 평준화 된 원도심이라고 쓸 수 밖에...... 답답하다
우린 곧잘 제주적인 것이 가장 세계적이라고 말은 하면서도 또 옛 것을 뒤돌아 보자는 온고이지신을 말하면서도 주는 자료나 배끼는 습성의 몸에 배었는지 기자들도 답답하기는 마찬가지다.
125.***.***.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