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공항 연계도로 기정사실, 금백조로 파괴 절대반대"
"제2공항 연계도로 기정사실, 금백조로 파괴 절대반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특별자치도가 오는 2018년부터 2022년까지의 '제주도 도로 건설·관리 계획'을 수립 고시한 것과 관련, '비자림로를 지키기위해 뭐라도 하려는 시민모임'은 10일 성명을 내고 "비자림로 파괴에 이어질 금백조로 파괴에 반대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시민모임은 "비자림로 나무가 벌목되기 석 달 전 제주도가 고시한 '제1차 구(舊)국도 도로건설·관리계획'에는 제주시와 제2공항 연계도로를 신설 확장하며 대천동사거리~비자림로~금백조로 를 잇는 14.7km 도로에 2675억원의 예산을 투입한다고 명시됐다. 이는 국가가 수립하는 제5차 국가지원지방도 건설 5개년(2021~2025) 계획에도 반영 추진될 것이라 했다"고 전제했다.

이어 "제주도의회 지역구 의원과 제주도 관련 부서 담당자들은 제2공항과의 연계성을 극구 부인했지만, 제주도가 지난 6일 고시한 '제주도 도로 건설·관리 계획(2018~2022)'을 내용을 보면 금백조로를 제주도가 관리하는 지방도로 승격하면서 그 사유로 '제2공항 연계도로 해당 및 진입도로 활용'을 들고 있다"며 "비자림로, 금백조로로 이어지는 구간을 제2공항 연계도로로 기정사실화한 것"이라고 규정했다.

시민모임은 "유해한 삼나무 군락이라고 비난받았던 비자림로는 지난 6월 제주도의 추가 조사 결과 10여종이 넘는 멸종위기종과 천연기념물이 서식하는 생명의 보고임이 드러났다"며 "이어지는 금백조로 역시 100가지 약초가 자란다는 백약이 오름 등의 오름 군락, 수산곶자왈, 광활한 초원지대인 수산벵듸를 관통하는 도로이며 도로 일대에는 천연기념물 수산굴과 대형동굴인 벌라릿굴이 자리한 곳"이라고 주장했다.

시민모임은 "지금 논란이 되고 있는 비자림로 공사 구간의 네 배에 가까운 길이의 금백조로 확장은 제주에서 가장 지켜야 할 곳을 실질적으로 파괴하는 행위가 될 것"이라며 "도민사회는 개발 피로감을 호소하며 난개발을 중단할 것을 요구하고 있지만 원희룡 도정은 이런 도민들의 뜻을 무시한 채 일방적 정치행태만 지속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사실을 은폐한 채 거짓말을 일삼으며 뒤에서는 사업을 추진하는 밀실정치, 깜깜이 정치, 개발세력을 동원하는 동원정치, 지역 도의원과의 야합정치 등 적폐 정치를 일삼는 원희룡 도정을 도민의 이름으로 규탄한다"며 "지금이라도 제2공항 사업과 연계도로의 일방적 추진을 중단하고 비자림로 공사를 도민들의 지혜를 모아 함께 풀어나가야 할 것"이라고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9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9
아닥 2019-11-12 08:54:08
그 길로 매일 출퇴근하거나 생업에 이용하는 사람들 아니면 닥쳐라 편도 1차선에 차도 많아서 천천히 가는 차 만나면 줄줄이 늦게 가고 위험천만한 추월도 하고 노견이 없어서 걷는건 상상도 못하고 노루까지 튀어나오는거 알고 지껄이는 거냐? 니들 다니는 길 다 1차로로 만들면 살만할거다
223.***.***.168

반대반대 2019-11-11 21:53:24
여기기사들은모두반대기사뿐.....찬성쪽도좀올려주세요.도로가좁으면넓히는당연한건데또반대네
175.***.***.232

출퇴근 2019-11-11 18:27:50
환경단체님들 대모도 육지사람들 데령허지마랑 제주사람들로데려당합써 그리고 저도로는 꼭확장해야됩니다 출퇴근시 진짜불편합니다
223.***.***.95

까똘릭 2019-11-11 13:38:03
성우야! 지구를 떠나불라...
쪽팔리지 않니? 너 연봉 얼마야?
223.***.***.251

12 2019-11-11 12:16:46
기존 도로 뺄때는 머라 안하고 있땅.... 그 도로 확장허민 좋츠게마씸...
성산 사람들은,,,, 나도 좋고....우리 친구들도 좋고,,,우리 행님도 좋고...
다들 좋으네~~잘 햄수다~~~!1
혼적 헙써들~~~~
175.***.***.1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