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제2공항 공론화 특위’ 도의회 앞 찬반 신경전
‘제주 제2공항 공론화 특위’ 도의회 앞 찬반 신경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제2공항 건설 갈등 해소를 위한 도민공론화 특위 구성을 두고 찬반측이 의회 앞에서 장외전을 벌이고 있다. 청사 안에는 이례적으로 경찰까지 투입돼 만일의 사태에 대비하고 있다.

제주도의회는 제378회 정례회 첫날 의회운영위원회(위원장 김경학)를 열어 ‘제주제2공항 건설 갈등해소를 위한 도민 공론화 지원특별위원회 구성 결의안’ 안건을 심사한다.

당초 공론화특위 결의안은 제377회 임시회 마지막 날인 10월31일 처리될 예정이었다. 당시 의회운영위원회에서 심사가 보류되면서 지금껏 갈등이 이어지고 있다 

찬반측은 안건 심사에 앞선 오전 9시부터 도의회 정문 앞에서 진입로를 마주보며 집회를 벌이고 있다. 찬성측은 공론화특위 구성, 반대측은 결의안 부결을 주장하고 있다.

경찰은 양측의 충돌에 대비해 집회 현장 주변에 경력을 배치했다. 혹시 모를 의사당 진입을 고려해 의회 내부 주차장에도 경력을 배치해 대비하고 있다.

의회운영위원회가 재차 심사 보류를 결정해도 현행 제주도의회 회의규칙에 따라 도의회 의장은 해당 안건을 본회의에 직권 상정할 수 있다.

해당 의안은 더불어민주당 소속 김태석 의장과 박원철 의원(원내대표)이 10월8일 공동발의했다. 결의안 핵심은 제2공항 갈등문제 해결을 위한 의회 내 공론화 지원 특위 구성이다

특위는 7명으로 구성하고, 활동기간은 구성일로 부터 6개월 이내다. 필요시 연장은 가능하다. 업무범위는 제2공항 건설에 대한 숙의형 도민공론화 추진계획 수립이다.

숙의형 도민공론화 민간위원회 구성 및 운영 지원과 숙의형 도민공론화 추진과정 실무 지원, 공론화 결과(권고) 결의안 채택도 핵심 업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3
쓰레기네 2019-11-15 12:35:16
내 어릴적만해도 제주도 고등학생 평균 신장이 다른 지역보다 작았다. 대부분 제주도가 잘 못 먹을 정도로 어려워서 학생들의 성장도 느리고,키도 작았던 것이다. 이게 오래 전 일이 아니다. 그런데, 지금 몇몇 어른들의 영웅 놀이 한다고 다음 세대의 먹을거리를 발로 차버리고 있다. 한심하다.자기들이 제주를 지키는 무슨 영웅이나 된 듯이 하는 꼴이... 참나..

여의도나 제주 도의회나 다 똑 같이 자기 정치 생명 밖에 모르는 것들이 모여 있네.
211.***.***.219

오늘 오후 2시 2019-11-15 11:47:32
두눈 시퍼렇게 뜨고
지켜 볼거다.
침묵의 다수의 제주도민이란걸
멩심허고,
멩심해야 헐거다.
39.***.***.253

별도봉 2019-11-15 11:09:33
이 조그마한 섬이 오버투어리즘에 시달리고 있다,, 공항 2개 필요가 없다,,
211.***.***.1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