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주택가에 멸종위기종 황금박쥐 출현 ‘화들짝’
제주 주택가에 멸종위기종 황금박쥐 출현 ‘화들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내 주택가에 멸종위기종인 황금박쥐(붉은박쥐)가 건물 안에 들어와 구조대가 출동하는 일이 벌어졌다.

19일 제주대학교 제주야생동물구조센터에 따르면 18일 제주시 용담동의 한 주택가 건물 2층에 황금박쥐 1마리가 나타났다.

제주야생동물구조센터는 박쥐가 동면을 위해 건물에 들어선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황금박쥐는 11월부터 이듬해 3월까지 동면에 들어간다. 

천연기념물 452호로 지정된 황금박쥐는 멸종위기야생동물 1급이자 세계자연보전연맹(IUCN) 멸종위기 관심대상으로 분류된 종이다.

몸길이 5cm 내외로 골격부분은 황금빛을 띄는 것이 특징이다. 주로 곤충을 사냥하며 한 번에 새끼를 4마리 낳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우리나라 전역에서 서식하지만 개체 수는 극소수다. 제주에서는 2008년과 2016년에 제주시 구좌읍 만장굴에서 각각 1마리가 조사된 후 이후 3년간 관찰되지 않았다. 

제주야생동물구조센터는 19일 황금박쥐를 서식에 필요한 습도·온도 등 최적의 조건을 갖춘 만장굴에 방사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3
환경단체들아! 2019-11-19 22:35:15
이놈들 뭣들 하느냐 얼른 용담2동 주택가로 가서 그 집을 영구히 보존해야 한다고 주인에게 말해야지 개축반대 리모델링도 반대 주택철거도 반대 현수막 걸고 아이들의 교육장으로 써야지. 그 보상은 니네거 허고~
112.***.***.222

제주도민 2019-11-19 22:05:41
신제주 연동 삼무공원 근처에 진짜 엄청 보인 개체였는데.. (90년대 중반)
121.***.***.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