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2020년 개별공시지가 토지특성 조사
제주시, 2020년 개별공시지가 토지특성 조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 애월읍 일대 상공 사진 ⓒ제주의소리 자료사진
제주시 애월읍 일대 상공 사진 ⓒ제주의소리 자료사진

 

제주시는 2020년 개별공시지가 토지특성 조사를 실시한다고 26일 밝혔다.
 
오는 12월1일부터 내년 2월10일까지 진행되는 조사 대상 토지는 제주시 50만여 필지 중 도로와 묘지, 하천, 구거, 제방 등 비과세 토지를 제외한 33만9200필지다.
 
제주시는 건축과 개발행위허가, 토지 분할, 지목변경 등 각종 인허가 관련 사항과 토지형상·도로조건 등 개별토지에 대한 특성을 확인할 계획이다.
 
제주시는 토지특성 조사를 마무리하면 내년 2월 국토교통부가 공시하는 표준지 공시지가를 기준으로 개별공시지가를 산정할 방침이다. 개별공시지가는 감정평가사 검증과 의견접수 등을 통해 2020년 5월29일 결정·공시된다.
 
부준배 제주시 종합민원실장은 “개별공시지가는 양도소득세와 증여세, 상속세, 종합부동산세, 재산세, 취득세 등 부과 기준으로 활용되기 때문에 철저하게 토지특성을 조사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