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성민 "제주 공공기관 청소노동자 휴게시설 열악"
강성민 "제주 공공기관 청소노동자 휴게시설 열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소노동자 휴게실 운영과 예산편성 내역' 정책자료 발표...청소노동자 예산 제로
강성민 의원
강성민 의원

 

제주도의회 강성민 의원(더불어민주당, 이도2동을)이 2020년도 제주도 예산안 예결위 심사를 앞두고 [제주특별자치도 청소노동자 휴게실 운영 현황과 예산 편성 내역]을 분석한 정책보도자료를 1일 발표했다. 

강성민 의원은 이번 정책보도자료 발표 취지에 대해 “지난 8월 서울대 청소노동자 사망사건을 계기로 늦었지만 제주도청을 비롯한 공공기관(도교육청 관련 제외)의 청소노동자 휴게실 운영 실태와 예산 편성 내역을 조사·분석해 발표함으로써 다소나마 청소노동자의 권익을 보호하기 위해서”라고 설명했다. 

강 의원은 “제주도청을 비롯한 모든 공공기관(행정시, 직속기관·사업소, 합의제 행정기관, 지방공기업 등 출자출연기관 포함)에는 약 302명의 청소노동자가 근무하고 있으며, 총 124개의 청소근로자 휴게실을 운영 중”이라고 밝혔다. 

또한 “청소근로자 휴게실이 없는 부서(또는 기관)는 5개로 4.0%, 전체의 약 11.3%에 해당하는 14개 휴게실이 에어컨, 17.7%에 해당하는 22개소는 선풍기를 미보유하고 있다”며 "에어컨과 선풍기를 둘 다 보유하지 않은 곳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지적했다.

강 의원은 “난방기를 보유하지 않은 곳은 전체의 6.5%인 8개소, 샤워실이 설치되지 않은 곳은 전체의 약 38%에 해당하는 47개소, 휴게실 관련 규정이 운영되는 곳은 7.3%인 9개소에 불과하다”고 꼬집었다.

특히 강 의원은 "2020년도 공무원 관련(공무원, 청원경찰, 공무직, 운전직) 체육대회 등 복지예산은 총 2억3267만원을 편성했음에도 청소노동자 예산은 단 1원도 편성하지 않았다“고 비판했다. 

강 의원은 "제주도청을 비롯한 도내 모든 공공기관 청소노동자 휴게실 운영 실태와 예산 편성 내역 자료를 요구해 분석했다"며 "행정당국은 이른 시일 내에 청소노동자 휴게실에 대한 점검과 개선계획을 수립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5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5
재벌 2019-12-03 08:15:45
이분들 고소득자 아닙니까?
말도 ㅇㅇㅇ안들으면서 월급은 무지 많이 받던데
일이나 제대로 하면서 요구하시지
청소노동자?
에어콘에, 샤워실에, 휴게실, 난방기......
황제근무환경이구만.
청소해달라고 하면 인상이나쓰고 왜 자기에게 시키냐고하는데...... 이게 청소노동자다
위원이나 기자나 좀 잘 알고 말하세요
211.***.***.28

아니 2019-12-01 19:32:14
이런 병신을 봤나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휴게실 관련 규정이 따로 있어?
그럼 각 공무원들 사무실 운영 규정이 각 부서마다 따로 있게?
너네가 조례로 만들든지 해라
청소노동자 예산이 따로 없어?
청소노동자도 일부는 공무직이다
공무직에 대한 예산이 따로 다 편성되어 있는데
또 '청소노동자'라는 예산 항목으로 만들어야 되는거냐?
어떻게 운영되는지 모르니까 의원 요구자료 질문을 그 따위로 하지
좀 똑바로 하자 응?
청소노동자라고 불쌍하게 보려는 시각 집어치워라
같은 공무원이다(60세 이상 기간제근로자 제외)
공무원 복지예산이랑 비교하는 것 보고 기가 찼다
너 청소하시는 분들 대부분이 올해에 공무직으로 채용된건 알고 있냐? 띨띨아
211.***.***.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