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최초 자율주행차량 시승행사...JDC-제주대 왕복
제주 최초 자율주행차량 시승행사...JDC-제주대 왕복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최초로 일반인을 대상으로 한 자율주행차량이 시승행사가 열렸다.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이사장 문대림, JDC)는 지난달 28일과 29일 이틀간 'JDC 자율주행 선발대' 행사를 가졌다고 밝혔다.

사전 접수 및 현장 등록 200여명이 참석한 이날 행사는 ㈜NDM과 협업으로 자율주행차량 기술의 실증 서비스 모델을 구축하기 위해 마련됐다.

시승은 제주첨단과학기술단지 내 JDC 엘리트빌딩 정문과 제주대학교 정문 구간을 30분 간격으로 운행하는 방식으로 이뤄졌다.

시승에 참여한 한 참가자는 "자율주행차량을 직접 시승해 보니 우려했던 것보다 안전했고, 핸들과 브레이크가 교통 상황에 맞춰 자동으로 움직이는 것을 볼 수 있었다"며 "4차 산업혁명 기술이 생활 속으로 다가왔다는 것을 몸소 느낄 수 있었다"고 밝혔다.

시승행사 외에도 사전 테스트 운행 중인 자율주행 차량의 사진을 찍고 SNS에 해시태그를 업로드하는 이벤트도 진행됐다.

자율주행버스에 탑승한 제주첨단과학기술단지에서 근무하는 청년들의 교류를 위해 마련된 '지금 만나러 갑니다' 등의 부대행사도 열렸다.

문대림 이사장은 "향후 자율주행차 실증지원을 통해 4차 산업혁명 핵심기술 육성을 지원하고, 제주 도민들이 4차 산업혁명에 지속적인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