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발사업자의 독설, 원희룡 향해 '제주망친 무능한 지도자'
개발사업자의 독설, 원희룡 향해 '제주망친 무능한 지도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국계 박영조 전 JCC 회장, 오라단지 자본검증-영리병원 막은 불법 행정
원희룡 제주지사와 박영조 전 JCC 회장
원희룡 제주지사와 박영조 전 JCC 회장

 

5조2000억원을 투자하는 제주 최대 개발사업인 오라관광단지 사업자였던 박영조 전 JCC 회장이 '원희룡 제주지사'를 맹비난했다.

중국 국적의 재중동포에서 한국으로 귀화한 박영조 전 JCC 회장은 9일자로 제주신보와 제민일보, 한라일보 등 일간지 3사에 '제주미래 난파시킨 원희룡 제주도지사 5대 죄'라는 제목으로 전면 광고를 게재했다.

박영조 전 회장은 지난해 7월16일에도 오라관광단지 자본검증과 영리병원 공론조사를 실시하는 제주도정을 향해 강도높게 비난한 바 있다.

1년 5개월만에 제주지역 3개 신문사에 광고를 게재한 박 전 회장은 비판은 원희룡 제주지사를 향해 노골적이었다.

박 전 회장은 "원희룡 정권 6년, 무능.무책임과 반기업적 포퓰리즘 정치이며, 제주 발전을 좌절시킨 최초의 도지사"라며 "전진하는 제주역사를 역주행시키고, 대권을 위해 67만 도민과 제주미래를 희생시킨 정치인"이라고 규정했다.

박 전 회장은 "살고 싶은 제주에서 떠나는 제주로 변하고 있는데 투자자는 쫓겨가고, 기업 목을 조른 결과"라며 "양적 관광에서 질적관광으로 바꾸는 투자도 도지사가 나서서 좌절시켰다"며 "규제지옥과 직권남용에 최악의 6년이었다"고 맹비난했다.

원 지사의 5대 죄로 박 전 회장은 △법의 신뢰 무너뜨린 법치농단 죄 △정부신뢰 무너뜨린 행정농단 죄 △기업과 일자리 내쫓고 소송당한 무능.무책임 포퓰리즘 죄 △직권남용, 재량권 남용한 '도정농단' 죄 △말바꾸기와 거짓말로 '도민을 희롱해온 죄' 등을 꼽았다.

박 전 회장은 "원희룡 지사는 제주도의회에서 '오라관광단지 자본검증'에 대해 명문화된 조항은 없다고 밝혔다"며 "자신이 저지른 직권남용 행위가 무법임을 고백했다. 법을 지키며 투자하는 기업을 불법적인 자본검증위원회란 황당한 조직을 만들어 기업 목을 죄는 반기업적 행정을 해 왔고 법을 무너뜨린 법치농단"이라고 일갈했다.

일간지에 광고를 낸 박영조 전 회장
일간지에 광고를 낸 박영조 전 회장

 

박 전 회장은 "오라관광단지 사업은 원 지사의 위법한 행정권 남용으로 짓밟혔고, 자본검증을 하며 지정계좌에 3367억원을 요구했다"며 "반기업적 만행은 오라관광단지 만이 아니라 제주드림타워, 녹지국제병원 허가 취소까지 계속돼 왔다"고 주장했다.

박 전 회장은 "미래 지도자로 변신한다고 임기 내내 서울로 블록체인 행사를 쫓아다니며 행정낭비를 일삼더니 이젠 친근한 이미지를 만든다며 예능방송에 출연하느라 도정을 비우고 있다"고 꼬집기도 했다.

박 전 회장은 "원희료 지사의 말바꾸는 계속되고 있고, 도민은 지쳤다"며 "도민의 이름으로 원희룡 지사가 저지른 죄를 역사에 기록할 시간"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6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6
어이없네 2019-12-10 13:47:02
다 떠나서 지금의 행태가 아니다싶으면 재선할때 안뽑았어야지~ 투표한사람보다 안한사람이 압도적으로 많았던걸로 기억하는데 그때라도 안뽑았음 더 험한꼴은 안봤겠지
원지사가 제아무리 뭐같아도 아니다싶음
애초에 뽑질말았어야지 투표안한것들은 입다물자
참여안해서 생긴결과니
106.***.***.206

딱 내맘이다 2019-12-10 12:13:09
제일 맘에 드는 이야기
"미래 지도자로 변신한다고 임기 내내 서울로 블록체인 행사를 쫓아다니며 행정낭비를 일삼더니 이젠 친근한 이미지를 만든다며 예능방송에 출연하느라 도정을 비우고 있다"
125.***.***.49

제주인 2019-12-10 08:31:27
녹지병원 막은 것은 잘한 거 아닌가?
정확히 이야기하면 외국인만 받으라는 건데
그게 잘못된건가? 제주를 망치는 게 오라단지고
민영화 병원이다. 민영화 미국이 앰뷸런스한 번 부르는 데 얼만지 아나? 무려 원화 300만원이다.
중국인이라면서 왜 귀화해 한국 의료 생태계를 파괴하려 하는가? 한국이다 중국으로 돌아가 너희 나라나 그렇게 만들어라.
112.***.***.76

달리 2019-12-10 01:01:53
녹색당은 머햄서
이런거는 관심사 아닌가?
180.***.***.206

앞산 2019-12-09 15:50:39
전혀 터무니없는 말로 도지사나 도민을 우롱하고 있구만. 원지사 쯤 되니까 다 망해가는 제주도를 가까스로 살려볼라고 코피나게 뛰면서 좀 제대로 되어가고 있다고요. 저 사람은 도대체 무슨 소릴 하는 것인지 원.
저런 인간들이 국민을 속이고 나라를 거덜내는 대표적인 사람들이주게. 원 지사님처럼 뇌물 안받고 원리원칙대로 업무를 해야 헙니다. 뇌물 안 받고 법대로 해도, 뇌물 막 주고나서 자기한테 사업 안 주면 나중에 고발하고 하는 우리 제주도민들 그런 나쁜 짓거리 이제 그만덜 허십서.
211.***.***.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