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말연초 제주시 칠성로가 야간 조명으로 빛난다
연말연초 제주시 칠성로가 야간 조명으로 빛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관광공사, '칠성로, 빛으로 제주를 품다'
제주시 칠성로에 설치된 야간조명.
제주시 칠성로에 설치된 야간조명.

연말연초 제주시 원도심 칠성로가 다양한 조형물로 빛난다. 

제주관광공사는 오는 2월9일까지 ‘칠성로, 빛으로 제주를 품다’ 행사를 진행한다고 9일 밝혔다.
 
행사 기간 매일 오후 4시부터 오후 11시까지 칠성로 차 없는 거리 구간은 야간 조명으로 빛난다. 주말과 성탄절 기간에는 다양한 버스킹 공연도 예정됐다.
 
야간 조명은 산타 썰매를 끌고 싶은 80마리의 어린 순록들이 소원트리에 썰매를 끌고 싶다는 소원을 빌어 은하수로 날아간다는 스토리로 설치됐다.
 
성탄절을 맞아 24~25일에는 ‘산타를 찾아라’ 이벤트가 진행될 예정이다.
 
관광공사 관계자는 “다채롭고 새로운 야간 관광 콘텐츠 개발을 통해 제주 원도심의 밤이 갖고 있는 색다른 매력을 보여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