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방과후 임금 “시간제 폐지 촉구” 강사들 청사 농성
제주 방과후 임금 “시간제 폐지 촉구” 강사들 청사 농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교육청이 도내 방과후 강사의 급여를 시간당 강사료로 전환하는 내용의 권장안을 각급 학교에 하달한 것으로 전해지면서 당사자들이 강하게 반발하고 있다.

민주노총 서비스연맹 방과후강사노동조합 소속 방과후 교사 50명은 10일 오전 10시부터 도교육청 3층 미래인재교육과 사무실 앞에서 농성에 들어갔다.

이번 논란은 제주도 각급 학교가 2020년부터 방과후 강사의 급여를 시간당 강사료로 전환하는 방안을 논의하면서 시작됐다.

방과후 강사는 그동안 실제 수업을 받는 학생수를 기준으로 강사료를 받아왔다. 시간제로 변경될 경우 실질적 임금이 크게 줄어든다는 것이 강사들의 주장이다. 

방과후 강사들은 11월27일 기자회견을 열어 시간제 폐지를 촉구하자, 도교육청은 이튿날 입장문을 내고 방과후 강사들이 여론화에 나서고 있다며 사실과 다르다는 뜻을 전했다.

당시 교육청은 “내년 방과후 강사료는 기존과 동일하게 학교 운영위원회 심의를 거쳐 책정하게 된다. 내년에 당장 시간제로 전환할 일은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강사료 책정 및 집행 방식의 합리화를 위해 시간제 강사료 전환을 검토한 것”이라며 “향후 방과후 강사들의 의견을 수렴하는 연찬회 등 소통 창구를 마련하겠다”고 전했다.

이 과정에서 제주서초등학교가 9일 기존 방과후 강사의 강사료를 시간제로 전환한 채 채용 공고에 나서자, 당사자들이 크게 반발했다.

방과후 강사 노조는 “도교육청이 도내 모든 학교에서 일률적으로 시간제 전환을 지시했다”며 “이는 그동안 교육청이 했던 모든 주장이 거짓임이 드러난 것”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노조는 도교육청의 일방적인 약속파기를 규탄한다”며 “교육청은 강사료 시간제 전환을 폐지하고 소통 없는 일방적인 교육행정을 중단하라”고 촉구했다.

도교육청은 이에 “방과후 강사들의 시간제 전환은 교육청의 권장 사항일 뿐”이라며 “내년도 방과후 강사료는 기존처럼 각급 학교 운영위원회 심의를 거쳐 정하게 된다”고 밝혔다.

이어 “이는 권장 일뿐 각급학교에서 진행하는 내용은 교육청에서도 어찌할 수가 없다”고 말했다.

방과후 강사 노조는 이와 관련 "방과후 강사료는 학교 운영위회를 거치지 않는 경우도 있다"며 "시간제 전환을 강행할 경우 행정소송까지 검토하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59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59
이상함 2019-12-17 21:21:31
교육청 권고 권장 사항은 하라는 내용 아닌가?

어느 미친 교장 교감 선생이 지들 목줄 같고 있는 교육청 말을 안듣지?

공무원 사회에 저렇게 했다가 추자도나 우도로 발령나는거 아니가 진급안돼고

비서실장 권고사항에 집들도 팔고 있는판에
222.***.***.44

그만해요 2019-12-17 16:25:53
방문요양보호사들도 시간제로 받으면서 일하고 있는데 생떼 쓰지 좀 맙시다
27.***.***.203

민노총이 나서니깐... 2019-12-15 14:37:15
강사주장이 다 떼쓰고 약속 무시하는 데모햄신가... 오해허크라ㅈㄷ 모르는 민노총은 지발 쫌 끄지라~
저 생각은....
시간제보다 학생수로 강사료 정하는것이
(기본급은 정해두고 어느 이상 학생수가 넘어서면 추가 지급)
열정과 능력있는 강사님 확보에 맞아 보이는데...
시간제?
시간만 떼우면 되고
열심히 해서 학생수 늘리나
대충해서 시간떼우나 똑같은 보상...
딱 ~ 놀부 꽁먼 씸뽀.. 만들기 되블지 않으카
능력있으며 열정인 강사님들 항상 응원합니다~~~^^
110.***.***.149

은하수 2019-12-14 17:29:36
방과후강사 수당은, 학교운영위원회에서 시간당으로 계산할 지, 학생수로 계산할 지 정하는 거 아니에요? 그러니까 이 부분에 대해서는 방과후강사에게 권한이 없는 거죠? 권한이 없는 부분일지라도 의견 개진이야 할 수 있지만, 부당하다는 식으로 나오는 건 좀 이해가 안되네요. 그리고 방과후강사는 보통 1년마다 계약을 하고, 계약하기 전에 어떻게 수당을 줄 지 사전에 공지해주지 않나요? 또, 대충 생각해보면 강사료를 시간당 계산하면 학부모가 부담하는 방과후수강료가 저렴해질 것 같은데요. 방과후학교가 사교육 및 사교육비를 줄이기 위해 생긴 거라면, 이렇게 가는게 맞지 않나요?일부 강사분들 페이가 줄어드니까 속상한 건 알겠는데, 무슨 논리로 주장을 하는지 좀 알고 싶은데요.
119.***.***.43

상식 2019-12-11 17:08:41
그동안 교육청 직무유기 학교의 비정상에 대해 엄중히 책임을 물어야한다.
방과후강사 시간당 강사비를 하지 않았다는 사실이 어의가 없을 뿐이다.
도민들과 학부모들은 이 사실을 알아야한다.
교육청은 사실관계에 대해 밝혀라.
121.***.***.1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