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희망나래, ‘좋은 사회적기업 최우수상’ 수상
제주 희망나래, ‘좋은 사회적기업 최우수상’ 수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실련 ‘제5회 좋은 사회적기업상’, 지역사회공헌 및 사회서비스제공 부분 최우수기업 선정
사회적협동조합 희망나래가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경실련)이 선정하는 ‘제5회 좋은 사회적기업상’ 지역사회공헌 및 사회서비스제공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했다.ⓒ제주의소리
사회적협동조합 희망나래가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경실련)이 선정하는 ‘제5회 좋은 사회적기업상’ 지역사회공헌 및 사회서비스제공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했다.ⓒ제주의소리

제주도내 사회적기업인 사회적협동조합 희망나래가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경실련)으로부터 좋은 사회적기업상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경실련은 16일 서울 종로구 경실련 강당에서 28회 경실련 좋은기업5회 경실련 좋은 사회적기업상시상식을 개최했다.

경실련은 사회적기업들을 대상으로 공익적가치(45점 만점), 윤리적 가치(35점 만점), 경제적가치(20점 만점)를 종합해 수상기업을 선정했다.

사회적협동조합 희망나래는 올해의 좋은 사회적기업상지역사회공헌 및 사회서비스제공 부문에서 최우수 기업으로 선정됐다.

사회적협동조합 희망나래는 발달장애인과 취약계층에 대한 일자리와 사회서비스를 제공할 뿐만 아니라 공공형 주간보호시설을 위탁 운영하면서 윤리적 가치 및 경제적 가치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경실련 좋은사회적기업상은 사회적기업으로 인증받은 지 3년 이상된 기업 중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을 통해 자율경영 공시한 150여개 기업들 중에서 최우수우수 기업을 선정해서 수상하고 있다.

일자리 제공 부분 최우수기업에는 사임당푸드()가 선정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