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장 대신 거리로 나온 노동자들 ‘삼다수 생산 타격 시작’
공장 대신 거리로 나온 노동자들 ‘삼다수 생산 타격 시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2,L3,L5라인 3곳 당초 오늘부터 가동 재개...이경호 사장 직무대행 교섭 재개 관심

공사 창립 24년 만에 총파업에 돌입한 제주도개발공사 노동자들이 공장 대신 거리로 나섰다.

제주도개발공사 노동조합 소속 근로자 500여명은 2일 오후 2시 제주도청 앞에서 대규모 집회를 열어 제주도정의 사태 해결을 주문했다.

2018년 2월 설립된 노조는 그해 7월부터 19차례에 걸쳐 사측과 단체협약 체결을 위한 교섭을 진행해 왔다. 당초 양측은 10월10일 단체협약 체결 약속했지만 합의에 실패했다.

결국 노조는 12월12일 제주지방노동위원회 조정신청에 나섰다. 이마저 해결점을 찾지 못하면서 12월20~21일 단체협약 쟁의행위 찬반 투표가 진행됐다. 결과는 97%(568명)의 압도적 동의했다.

노조는 성과장려금과 명절상여금, 야간근로수당 확대, 근속승진 도입 등 근로자 처우개선과 직급체제 개편, 노동이사제 도입, 인사위원 추천권 확대 등을 요구했다.

노사는 2019년 12월26일 오후 2시부터 최종 협상에 들어갔지만 장장 12시간에 걸친 마라톤 협의조차 파행으로 치달았다. 결국 노조는 12월27일 오전 9시를 기해 사상 첫 파업에 돌입했다.

당초 도개발공사는 동절기 공장 설비 정기검사를 마치고 오늘부터 공장가동에 들어갈 예정이었다. 파업 여파로 전체 4개 생산라인 중 L2, L3, L5라인 3곳은 생산이 전면 중단됐다.

L4라인은 공조시설 교체작업으로 애초 2월20일까지 공장가동이 중단된 상태다. 1998년 공장 준공 당시 도입된 L1라인은 시설 노후화로 인해 설비 해제 작업이 이뤄졌다.

사측은 정기검사에 따른 공장 가동 중단에 대비해 이미 11만2000t의 물량을 확보해 뒀다. 겨울철에는 먹는 샘물 수요량이 상대적으로 적어 두 달 가까이 유통이 가능한 물량이다.

삼다수는 2018년 10월 공장 내 근로자 사망사고로 공장 가동이 전면 중단 될 때에도 한 달간 생산이 중단됐다. 당시도 개발공사는 비축물량을 이용해 삼다수 공급 대란을 피해갔다.

개발공사는 오경수 사장이 총파업에 책임을 지고 물러나면서 12월30일부터 이경호 상임이사가 사장 직무대행으로 교섭에 임해야 하는 상황이다.

노조는 새로운 사측 협상단이 꾸려지면 재차 협상에 나서기로 했다. 이 과정에서 제주도의 적극적인 중재 역할도 당부하고 있다. 

현재 제주도개발공사 전체 직원 750여명 수준이다. 이 중 610여명이 노조에 가입돼 있다. 개발공사는 1995년 공사 설립이후 24년간은 무노조 경영을 유지해 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75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75
무리수 2020-01-09 16:16:16
시대가 어느땐데 연차승진제 도입을 주장하냐?
제주도 자원인 물 팔아 돈벌면서 제주지역사회를 위한 노력은 커녕 지들 잘살겠다고 철밥통조직 만들겠다는
개발공사 노조주장에 어떤 도민이 공감하겠냐? 회사가 싫으면 나가라 니들 말고 일할 사람 넘쳐난다.
성과급제 도입해서 일한만큼 정당한 보수를 받을 수 있는 인사체계마련을 주장하고 임금협상하는게 맞는거 아닌가?
122.***.***.83

도민 2020-01-06 16:58:01
최순실이 여기서 왜 나오냐 이 좌파놈들아..
깜빵간지가 벌써 3년이나 되었다.
늬들도 최순실과 같이 깜빵에서 썩어라.
49.***.***.237

2020-01-05 22:10:39
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는 공기업이다.
공무원처럼 정년을 보장해줄 권리는 없다
공기업vs공무원 관련 기사를 보면
공기업은 고용안전성(신분 보장)이 낮다.
이는 우리나라 공기업의 현실을 보여준다.
제주 공기업이라고 정년을 보장해 줄 필요는 없다.
지금의 파업은 제주도 대내외적으로 노조 이기주의라는 비판을 받고 있다. 주변 인식만 봐도 이 파업에 대해 상당수가 공감을 하지 못한다. 이번 파업에 대해서도 무노동 무임금 원칙, 필수유지업무 준수를 철저히 적용해 법과 원칙에 따라 엄정히 대처하길 기대해 본다.
211.***.***.216

근로자에힘 2020-01-04 22:24:53
얼마나 부당하고 부당했으면 노조를 만났을거며,
그 노조에서 나온 (안)건을 말 바꾸기로 근로자를 조롱하며 이 사태까지 왔는데 밖에서는 제주도에 물 뽑아서 편하게 일하며 월급 받아간다고 하지만
삼다수 한병을 만드는 과정에 얼마나 많은 사람들에 땀이 섞여 있으며, 새벽에 잠 못자며 가족을 위해 일하는 사람들이 있다는걸 알아줬으면 합니다.

근로자가 정당한 대우 정당한 처우를 받고 있다면 이렇게 많은 삼다수 직원이 소리내어 얘기하진 않을거라고 생각합니다.
110.***.***.188

힘내요 2020-01-04 22:24:46
제주도에 개발공사가없으면 무슨의미가 있나요
좋은기업일수록 그만큼 직원들이 수고하시는데 당연히 그에 맞게 존중해주고 보답해드려한다고 생각합니다. 최고의 기업이 될 때 까지 열심히 일해준 직원들이 오죽했으면 파업을 하나요.. 노조원분들께 뭐라하지 마세요. 그분들도 지금 많이 힘들어하고 있을겁니다. 많은 사람들이 다같이 응원해줬으면 좋겠어요.
175.***.***.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