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청 마라톤클럽 '도르미' 10년째 이웃사랑 성금 기탁
제주도청 마라톤클럽 '도르미' 10년째 이웃사랑 성금 기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청 마라톤 동호회 도르미가 지난 12월31일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이웃사랑 성금을 전달했다.
제주도청 마라톤 동호회 도르미가 지난 12월31일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이웃사랑 성금을 전달했다.

 

제주도 마라톤 동호회 도르미는 지난 12월31일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이웃사랑 성금 155만3570원을 기탁했다고 2일 밝혔다.

이날 기탁된 성금은 ‘도르미’ 회원들이 도·내외 각종 마라톤대회에 참가하며 자신이 뛴 거리 1㎞당 200원씩을 모아 마련했다.

올해 도르미 회원이 달린 거리는 모두 7768㎞로 이는 제주 일주도로(약180㎞) 43바퀴에 해당한다.

도르미의 사랑 나눔 행사는 2009년부터 올해까지 10년간 이어온 사업으로 매년 모금한 성금을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하고 있는데, 지난해 1월까지 총 1456만6224원의 금액을 기탁했고, 이번까지 모두 1611만9794원을 기부했다.

도르미회에서는 내년에도 1㎞ 뛸 때마다 200원의 적립금 행사를 지속적으로 추진하는 한편 1월 육상인의 밤 행사에서는 도내 우수 육상 선수를 발굴하여 장학금도 전달할 방침이다.

김창윤 회장은 “도르미 동호회는 건강하게 달릴 수 있는 행복을 느끼면서 이웃 사랑과 제주 육상 발전에 작은 힘을 보태고 있다”며 “앞으로 새로운 행복 나눔 사업 발굴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