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정보화마을 15곳에 4억8천만원 예산 투입
제주도, 정보화마을 15곳에 4억8천만원 예산 투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가 2020년 정보화마을운영 활성화 지원을 위해 4억 8천만원의 예산을 투입한다고 6일 밝혔다.

정보화마을 프로그램관리자 육성 3억600만원, 마을 정보센터 운영비 6800만원, 특산물 직거래 판매 및 역량 강화 워크샵 개최 지원 4500만원 등으로 도내 정보화마을 활성화와 자립을 위해 적극 지원할 방침이다.

제주도 정보화마을은 상명, 도두, 영평, 저지, 우도, 추자, 김녕 등 제주시 7곳과 알토산, 한남, 무릉, 상예, 구억, 월평, 감산, 수산 등 서귀포시 8곳 등 총 15곳이다. 

정보화마을은 2001년도부터 농어촌을 비롯한 정보소외지역의 정보격차 해소 및 주민의 소득 향상에 기여하기 위해 행정안전부 주도로 조성됐다. 하지만 지난해부터 프로그램관리자 육성 국비지원이 중단되는 등 운영에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에 따른 대응으로 제주도는 정보화마을이 2025년부터 자립할 수 있도록 도 정보화마을 자체 운영 평가계획을 마련해 자립기반을 조성하고 우수마을에 대해서는 예산을 지원하는 등 어려움을 함께 극복해 나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
정보화주민 2020-01-07 08:04:50
정보화마을중에 한곳에사는데
나는 여기서 멀하는지 좀처럼
이해할수가 없다.

돈을 어디다 쓰는지
피부로 느낄수가 없다.
옆에 있는사람이 피부로
못느끼는데
관광객이라도 알까?
222.***.***.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