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원철 도의원, 총선 출마선언...강창일 의원과 '교감'?
박원철 도의원, 총선 출마선언...강창일 의원과 '교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 사퇴시한 앞두고 갑선거구 출마..."강 의원 불출마 명분줘야"
박원철 도의원과 강창일 국회의원
박원철 도의원과 강창일 국회의원

4.15 총선이 99일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제주시갑 선거구에 변수가 생겼다.

4선 강창일 국회의원이 최측근이라고 할 수 있는 박원철 도의원(한림읍)이 사퇴하고, 총선 출마를 공식 밝혔다.

박원철 도의원이 총선 출마는 사실상 강창일 의원과 교감이 없이는 나올 수 없는 것이여서 강 의원이 '불출마'로 결심을 굳힌 게 아니냐는 얘기가 나온다.

박원철 의원은 [제주의소리]와 통화에서 "4.15 총선에 출마하기로 했다"며 "도의원 사퇴시한인 16일까지 사퇴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박 의원은 그동안 총선 출마에 대해 "강창일 의원이 계신데 제가 출마할 수 있느냐"고 손사래를 쳐왔었다.

'강 의원과 교감이 있었느냐'는 질문에 박 의원은 "아무리 선거판이 각박하다지만 제가 모셨던 분과 경쟁할 수 있느냐"고 간접적인 교감이 있었음을 내비쳤다.

박 의원은 "그동안 강창일 의원이 4선을 하는 동안 제주에서 더불어민주당이 모두 승리해 왔다"며 "강 의원의 역할이 컸다. 명예롭게 퇴진할 수 있도록 후배들이 명분을 만들어줘야 한다"고 자신의 출마 이유를 설명하기도 했다.

강창일 의원은 오는 12일 오후 3시 제주 한라아트홀 대극장에서 16년간의 의정생활을 주민들에게 설명하는 의정보고회를 통해 총선에 대한 공식 입장을 밝힐 예정이다. 

만약 강 의원이 불출마하게 되면 제주시갑 선거구는 현역이 없는 무주공산이 된다. 

더불어민주당에선 박희수 전 의장, 박원철 의원, 문윤택 제주국제대 교수가 경선에서 맞붙게 된다. 

자유한국당은 구자헌 제주시갑 당협위원장, 고경실 전 제주시장, 김영진 전 제주도관광협회장이  출사표를 던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35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35
미워서 2020-01-10 11:57:14
결국 끼리끼리 노는구나~~~ 너희들 미워서 한국당 찍으련다
59.***.***.105

박원철 화이팅! 2020-01-10 11:37:39
박원철의원님, 응원합니다!
김태서기 같이 맛이 야쓱 간 사람이 의장으로 있는 제주도의회라는 그릇이 넘 작아요
큰 물고기는 여의도 국회라는 큰 물에서 놀아야 제대로 숨을 쉽니다.
박원철 가즈아~~~~~~
112.***.***.43

양돈협회장 2020-01-09 03:58:00
축산폐수 조사 거부하고 그 폐수를 공공하수처리장으로 보내자고 하셨던데 이 기회에 양돈협회장 하세요. 사람거도 처리하기 힘든데 양돈농가꺼를 처리해주라고? 돈 엄청버는 양돈업자가 처리해야지 왜 도민 세금으로 처리해야 되는데요?
도의원도 과분했었는데 국회의원 이라니.. 아무리 제주도 국회의원 3인이 덜떨어졌다고 당신까지 끼어들 정도는 아니지... 양돈협회장 추천 합니다!! 한림이 다 똥물로 뒤집어 쓸때까지 잘 하실거 같아요
223.***.***.43

유권자 2020-01-09 00:55:25
항상 민주당이 한나라당보다는 차악이라고 생각했기에 지속적으로 표줘신디 박원철(축산폐수 조사예산 삭감) 강성균(잦은 구설수) 강성의(한국 성평등지수가 144개국중 116위라는 전형적인 이대페미) 이사람들하는거 보고 민주당에서 나온댄 표줘야지 하는 생각 싹 사라짐
182.***.***.87

ㄹㅇㅁㄴㄹ 2020-01-08 21:04:16
제2공항 훼방꾼자는 표 줄 수 없지롱
211.***.***.1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