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찬호 검사장 제주행은 좌천? 역대 검사장 보니…
박찬호 검사장 제주행은 좌천? 역대 검사장 보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와대 선거개입 사건 수사도중 제주로 발령된 박찬호(53.사법연수원26기) 제주지방검찰청 검사장이 13일 4층 대회의실에서 취임사를 하는 모습.
청와대 선거개입 사건 수사도중 제주로 발령된 박찬호(53.사법연수원26기) 제주지방검찰청 검사장이 13일 4층 대회의실에서 취임사를 하는 모습.

제주지검장으로 취임한 박찬호(55.연수원26기) 전 대검찰청 공공수사부장의 인사를 두고 좌천이라는 평가가 나오면서 지역조직 안팎에서 제주가 좌천 행선지냐는 볼멘소리가 나오고 있다.

법무부는 13일자 고등검사장급과 검사장급 인사를 단행하면서 박찬호 대검 공공수사부장을 제주지검장으로 발령했다.

박 검사장은 윤석열 서울중앙지검장 시절인 2017년 8월 공공수사부(엣 공안부)를 지휘하는 2차장검사 자리를 꿰찼다. 윤 총장이 검찰 총수에 오르면서 대검찰청 공공수사부장에 올랐다.

인사 발표 후 10일 대검찰청에서 열린 2020년 검찰 신년동우회에서 한 선배가 제주는 애를 써도 가지 못하는 곳이라고 말하자 박 검사장은 “아무나 가기는 어렵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과거 제주지검 검사장은 말년이나 초임 검사장급 인사의 행선지로 인식되는 경우가 없지 않았다. 반면 근례 들어서는 조직 확대와 근무 환경 개선으로 선호도가 높은 자리가 됐다.

독보적인 제주의 자연 풍광과 도심지 한복판에 위치한 관사 등도 장점 중 하나다. 이웃사촌인 제주지방법원도 법원장은 물론 일선 판사들의 제주 근무 선호도가 상대적으로 높다.

역대 제주지검장의 발자취도 나쁘지 않다. 직전 제67대 조재연(59.연수원25기) 제주지검 검사장은 이번 인사에서 수도권인 수원지방검찰청 검사장으로 이동했다.

제66대 송삼현(59.연수원23기) 전 지검장은 제주에서 요직인 서울남부지검장으로 자리를 옮겼다. 이번 인사에서는 서울중앙지검장 후보로 거론되기도 했다.

당시 옆 건물에서 함께 임기를 보내던 이동원(58.연수원17기) 제주지방법원장은 법조계 최고 공직중 하나인 대법관에 임명되기도 했다.

2013년 여검사로는 처음 검사장에 오른 제63대 조희진(59.연수원19기) 전 지검장은 검찰 내 성추행 사건 진상규명 및 피해회복 조사단장을 맡고 2017년에는 검찰총장 후보로 추천 받기도 했다.
 
제64대 이석환(57.연수원21기) 전 지검장과 제65대 윤웅걸(55.연수원21) 전 지검장은 각각 문재인 정부의 초대 고위직 인사와 윤석열 검찰총장 취임을 앞두고 2018년과 2019년 용퇴했다.

박 신임 검사장은 13일 취임식에서 공수처 등 검찰개혁을 언급하며 “검찰의 법집행 권한은 국민으로부터 부여받은 권한이므로 국민을 위해 쓰여야 한다는 점을 명심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4.3에 대해서는 검찰이 더 정성을 쏟고 아픈 상처를 치유하기 위해 더욱 힘을 기울일 것”이라며 “도민들에게 직접적 고통을 주는 범죄에는 적극 대응하겠다”며 향후 조직 운영 방향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6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6
아줌마 2020-01-15 16:30:00
지검장님 존경합니다.
조금만 참고 힘내세요
응원합니다.
122.***.***.29

도민 2020-01-15 13:52:06
개소리 하고 자빠졌네..
검사장 자리중 최악의 근무지가 제주도인데 무슨 영전이란 개소릴 하냐?
중앙지검 차장검사 자리랑 제주 지검장 자리중에 어디가 더 파워가 쎄냐?
같은 지검이라고 해도 중앙지검과 제주지검은 애초 급이 다르다.
중앙지검은 전국에서 제일 크고 지검장 2차보직 자리다.
여기 차장검사면 넘버2인데 제주지검이랑 비교하냐?
49.***.***.177


과연 2020-01-15 12:40:55
뭘까?
1. 보복성 좌천?
2. 공로포상으로 휴가성 인사?
3. 우파 속이기 위한 노림수?
문정권 탄생 일등 공신들을 과연 내칠까? 전혀 아니라고 본다. 그들이 쥐고 있는 게 얼마나 많은데...
조국, 유재수, 송철호, 등등 수사하는 듯 하며 특검 시도조차 못하게 하고는 지지부진...
척지는 척 뒤로는 어떤 꼼수를 부리고 있을지?
207.***.***.70

제주도민 2020-01-15 12:19:26
김정호 기자야 장난치지 마라. 대한민국 검찰의 최고기관인 대검찰청 부장검사(검사장급)로 있다가 제주지검장으로 발령시켜서 오면 솔직하게 상식적으로 얘기해서 그게 좌천이지 영전이냐? 승진해서 온 것도 아니고 본인이 원해서 온 것도 아니고 거기에다 옮긴지 6개월만에 오로지 현 정부를 향해서 수사했다는 괘씸죄로 찍혀서 온건데 그것을 이래저래 얼버무려서 기사쓰면 안돼지. 이건 단순하게 제주도라서가 아니잖아.
김정호 기자는 진보진영이 하는 일에는 왜 그렇게 관대하게 기사를 쓰는지 모르겠어. 원희룡 지사가 추진하는 도정에도 그렇게 좀 조미료를 치면서 관대해라.
18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