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모 아파트 공사 현장서 거푸집 무너져 40대 숨져
제주 모 아파트 공사 현장서 거푸집 무너져 40대 숨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일 오전 7시51분 제주시 노형동 모 아파트 공사 현장 10층에서 거푸집이 무너져 이모(49)씨가 깔렸다. ⓒ제주의소리
15일 오전 7시51분 제주시 노형동 모 아파트 공사 현장 10층에서 거푸집이 무너져 이모(49)씨가 깔렸다. ⓒ제주의소리

제주시내 한 아파트 공사 현장에서 거푸집이 무너져 근로자가 숨졌다.

15일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51분 제주시 노형동 모 아파트 공사 현장 10층에서 거푸집이 무너져 이모(49)씨가 깔렸다.

이씨는 바닥에 있던 거푸집과 무너진 구조물 사이에 끼어 119구조대에 의해 구조됐지만 병원으로 이송 도중 숨졌다.

경찰은 11층 거푸집 지지대가 해체되는 과정에서 구조물이 10층바닥으로 넘어진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제주의소리
1월15일 오전 7시51분 제주시 노형동 모 아파트 공사 현장 10층에서 이모(49)씨가 거푸집이 무너져 깔리면서 숨졌다.  ⓒ제주의소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6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6
23453245 2020-01-16 15:57:50
진심으로 안타깝네요..
삼가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하늘나라에서는 행복 하시길.
175.***.***.247

뭐꽈? 2020-01-15 19:15:00
젊은 나이에 이게 머꽈?

책임자 무기징역을 때려야 관행이 바뀌지

아 진짜 짜증난다
223.***.***.194

가나다 2020-01-15 17:47:55
추운 날 아침 일찍 작업하시며 고생하시다...ㅠ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39.***.***.1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