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희룡, 박형준 내민 손바닥에 얼른 맞장구...“보수신당 합류”
원희룡, 박형준 내민 손바닥에 얼른 맞장구...“보수신당 합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소속 원지사, 보수통합신당 '합류' 요청에 기다렸다는 듯 "통합신당 적극 공감"
박형준 혁신통합위원장과 원희룡 제주지사
박형준 혁신통합위원장과 원희룡 제주지사

원희룡 제주도지사가 박형준 혁신통합추진위원장이 내민 손바닥에 즉각 자신의 손바닥을 마주쳤다. 원희룡 제주지사가 보수통합신당에 합류하겠다는 입장을 공식 밝혔다. 

박형준 혁신통합추진위원장의 합류 요청에 '미력하나마 힘을 보태겠다'는 화답을 보낸 것이다.

원희룡 제주지사는 21일 오후 5시께 '박형준 혁신통합추진장이 이날 오전 면담에서 요청한 보수통합신당 합류 요청에 대한 공식 입장문'을 통해 이같은 뜻을 밝혔다.

원 지사는 이날 입장문에서 "박형준 혁통위원장이 혁신통합위원회에 합류해 보수의 혁신과 미래세대에 희망을 주는 역할을 해달라는 요청을 주신 것에 대해 감사드린다"며 "현재 혁신통합추진위원회를 중심으로 이뤄지고 있는 중도 보수세력의 통합과 신당 창당 움직임에 적극 공감한다"고 말했다. 

원 지사는 "이 같은 혁신과 통합 노력이 과거 정당으로 회귀가 아니라 미래가치를 담고 희망을 얘기할 수 있는 통합신당을 만드는 것으로 이어지길 기대한다"며 "저 역시 이런 흐름에 미력하나마 힘을 보태겠다"고 보수통합신당 합류를 공식 선언했다.

원 지사는 "혁신과 통합의 노력이 설 명절을 맞는 국민들에게 기대와 희망을 주고, 대한민국의 앞날에 새로운 변화를 일으키는 바람이 되길 소망한다"고 기대했다.

앞서 박형준 위원장은 이날 아침 첫 비행기를 타고 제주도청을 찾아 원희룡 제주지사와 면담을 갖고 보수통합신당 합류를 요청한 바 있다.

박 위원장은 이날 면담후 기자들과의 간담회에서 "오늘 원희룡 제주지사를 모시러 왔다"며 "원 지사가 갖고 있는 경륜과 콘텐츠, 정책과 행정능력이 통합신당에 결합하면 중요한 자원이 될 것"이라고 '간곡한 모양새'를 갖춰 원 지사의 합류를 요청했음을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25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25
제주의꿈 2020-01-22 18:31:07
더큰제주의 꿈을 위하여 한껏 성원한다. 세계의 보물섬 제주가 대한민국의 더 아름다운 변화를 이끌수 있기를 바란다. 정파를 초월하여 도와주고 에너지를 모을일이다. 속좁은 파당적 흠집내기가 한심하다. 무엇이 진보고 무엇이 보수인가? 합리적 상식적 도민들은 진심으로 성원한다.
121.***.***.205

좌파들이 이기사에 열폭하는 이유? 2020-01-22 15:20:32
반칙과 특권이 없는 공정과 정의의 대한민국 만들자던 공약 지켜라. 그러면 국민들이 너희를 안버린다. 그래서 정의와 공정을 부르짖으며 보수 기득권 세력을 비판하고 몰아세우던 너희 진보좌파들을 내로남불이라 하고, 무능과 눈앞에 이익에 집착하는 위선의 정체가 밝혀지는 게 두려운 것이다. 자신에게 불리한 문제가 터지면 잘못을 인정하지 않고, 논점을 흐리는 교묘한 물타기로 시선을 딴곳으로 돌리거나 물귀신처럼 나만 죽을 수없다고 엎어치는 재주를 발휘하겠지,, 하긴 그것이 진보좌파의 특징이고 주특기다. ‘문 대통령과 그의 사람들’은 편 가르기에 능숙하다. 반대쪽은 여전히 적폐의 배제 대상이다. 자기편은 관용과 온정으로 감싼다. 문 대통령의 배타적인 편애는 집단 충성을 유도한다.
112.***.***.34

자유대한민국 2020-01-22 15:05:06
보수통합으로 좌파폭거를 막아야한다.
대통령이 한번도 경험하지못한 나라 만들겠다? 지금돌아가는 판을 보니 우리나라는 이미 사회주의 문턱에 서 있다.
이번 4.15일 총선은 한 사람의 국회의원 선거가 아니라 자유대한민국과 시장경제 체제 ,사회주의와 평등사회체제 의 선택이다. 내 한표가 좌파들이 폭거를 막아내는 힘이 길 기원한다.
나는 자유대한민국을 원한다.
122.***.***.58

원 회 롱 2020-01-22 14:14:53
*신 니 주제를 알아라 회롱아 지지율 0.1% 크크
112.***.***.177

도민 2020-01-22 12:41:07
지사님.
하는것마다 막무가내.. 반대만 하는 도의회 모지리들과
2공항 관련해서 박쥐 새끼마냥 중간에서 기웃기웃 간만보는 현역 국개의원들.. 틈에서
소신있게 뚝심있게 밀고 나가는 모습 멋집니다.
언제나 응원 합니다.
175.***.***.2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