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희룡 "제주 공항·만 철통 차단...코로나바이러스 검역 철저 당부"
원희룡 "제주 공항·만 철통 차단...코로나바이러스 검역 철저 당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국제공항, 제주항 검역태세 점검..."인력과 물자 아낌없이 지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에 대한 우려가 커지는 가운데, 원희룡 제주지사가 28일 제주국제공항과 연안여객터미널을 찾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대비 검역 태세를 점검하고 철저한 검역을 주문했다.

원희룡 지사는 “신종코로나 바이러스 감염병과 관련해 인력과 물자 등 필요 물량을 아낌없이 지원 하겠다”며 “마스크 착용 및 손 세정제 사용, 예방 수칙 준수로 전염을 사전에 차단하는 성숙한 시민 의식으로 지금의 사태를 극복하자”고 당부했다.

제주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방지를 위해 공항과 항만 철통방어에 나섰다.
제주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방지를 위해 공항과 항만 철통방어에 나섰다.

원 지사는 제주국제공항 검역 입국장에서 사전 방역 상황을 보고 받고 입국장 소독 등 입도객 대상 검역 과정을 직접 살폈다.

특히 의심환자 발생 시 후송체계와 유사 증상 발견 시 조치방법에 대해 자세히 확인하며 검역관들에게 “앞으로도 꼼꼼하게 잘 챙겨 달라”고 말했다.

현재 제주국제공항에서는 3개 검역대를 운영 중이다. 입도한 중국 전체 비행기 탑승자를 대상으로 건강상태질문서를 작성하고 발열 감시와 1대1 체온 감시를 병행 중이며, 자치경찰단의 협조를 받아 여권 대조를 통해 중국 우한 지역을 경유했는지 등의 모니터링을 강화하고 있다.

제주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방지를 위해 공항과 항만 철통방어에 나섰다.
제주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방지를 위해 공항과 항만 철통방어에 나섰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의심 증상 발열 시에는 바로 검역 진료실로 격리 조치가 이뤄지며, 의사 면담 후 병원으로 이송하게 된다. 더불어 의심환자 주변 밀접 접촉자에 대해서도 확진 판정이 있을 때까지 공항 내 진료실에서 대기 조치된다.

이날 제주공항에서는 입도객들을 대상으로 마스크를 1만개를 배부하며 개인 위생 수칙을 홍보하기도 했다.

원 지사는 이어 연안여객터미널 제2부두를 방문해 제주 항만의 검역 상태와 마스크 및 손세정제 비치 상황을 확인했으며, 한국해운조합제주지부 연안터미널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한편 제주도는 지난 20일부터 방역대책 상황실을 운영한데 이어, 27일 오후 4시부터는 경계 단계를 격상해 도지사를 책임자로 하는 재난안전대책본부를 가동 중이다.

제주도는 대응태세 강화로 인한 감시 인력 증가가 예상됨에 따라 인력, 격리병상, 비축물자 등을 사전 확보하고 유언비어 등을 방지하기 위해서 관계부서 합동브리핑을 추진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7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7
jejuman 2020-01-28 16:55:06
홍명환 도의원 페북글 2

제주도는 존스홉킨스에 의하면 코로나 바이러스 전염확대 가능성이 높은 세계 10대 도시 중 하나라는 경고는, 정말 의미 있게 받아 들여야 할 것입니다.(오른쪽 하단 첨부사진)

이외 중국관광객 중 10~15%가 제주공항 국내선을 통하여 입도하고 있는데요. 제주공항의 국내선 도착장은 발열검사 자체 시스템이 없는 상황입니다. 특히 제주공항 도착장이 아시다시피 공간면적 자체의 부족으로 발열체크 검역 설치가 곤란한 상황인데요. 과거 메르스사태시 진행한 간이검역 정도라도 발열체크 시스템 준비가 필요하다 봅니다.(제주공항 터미널 신축을 해야 하는 이유 하나 추가.)
39.***.***.122

제주도민 2020-01-28 19:15:38
도민 불안에 정신승리하란 말인가?
국내선에는 아직 발열시스템도 없다고 하고있고
국제 공항으로만 중국인들이 입국하나?
육지 다녀올 일 있어 21일날 보니 가축방역 팻말에 카메라는 안보이던데?
뭘 터져야 하는 일처리 이제 그만합시다.
어려우면 무비자 한시적 폐지라도 건의하시죠
확산시 전체 외국인들이 대상입니다.
그 정도라야 동의할 도민분들이 많으실 것 같다.
112.***.***.76

jejuman 2020-01-28 16:56:08
제주언론은 홍 의원 지적 중 "제주공항은 발열검사 자체 시스템이 없는 상황"을 제대로 취재하여 보도바랍니다.
39.***.***.122

jejuman 2020-01-28 16:54:27
홍명환 도의원 페북글 1

1월 27일 제주공항 국제선 26편 도착편 중 22편(평균탑승 137명=약 3000명)이 중국 항공편인데요.
절강성의 닝보공항 2편, 항저우공항 3편, 절강성옆 상하이푸동공항 7편, 후난성 창사공항 1편, 광동성 광저우공항 1편, 베이징공항 1편, 안후이성 옆 난징공항 2편, 양저우공항1편, 하이난 난퉁공항1편, 요녕성 선양공항1편, 베이징시 옆 텐진공항 1편 등..

매일 3000여명의 중국입국객 중 상다수가 우한시 주변 대도시의 공항에서 입국하고 있습니다. 물론, 발열감시 카메라를 통해 검역을 하고 있으나 발열되지 않은 잠복기의 입국자는 검역에 어려움 발생하고 있습니다. 감염자가 있다고 단정 할 수도 없지만, 그렇다고 없다고 단정할 수도 없을 것입니다.
39.***.***.122

선거만이 2020-01-29 11:20:52
제주 이 좁은 곳에서도 파벌이 있다. 제주 서부 민주당 도의원들이 중국인 노름판 개발할때 지역 경제 살린다고 찬성하였다. 제주시내 대형 중국 쇼핑 복합 노름판도 제주시 민주당 도의원이 찬성하였다.

그런데, 동부에 공항 만들면, 제주시 상권 죽고 서부 땅값 떨어진다고 하니, 제주시와 서부 도의원들이 제2공항 건설이 환경 파괴 한다고 하네. 참나. 제주시와 서부 도의원들이 얼마나 위선적인지..웃기는 놈들이다.

그런데, 왜 중국인 노름판 유치를 한다고 한라산 산허리를 잘라 먹었냐?
2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