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한숨 돌린 제주...의심환자 2명 모두 '음성'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한숨 돌린 제주...의심환자 2명 모두 '음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한 출신 결혼 이주여성-중국 관광객 가검물 검사 결과 '음성'...제주대병원서 격리 해제

 

제주지역에서 신고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유증상자 2명이 '음성' 판정을 받으면서 보건당국이 한숨을 돌렸다.

제주도는 제주대병원에 입원 중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유증상자 2명이 검진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28일 밝혔다. 

중국 우한 출신인 결혼 이주여성 A씨(50)는 27일 오전 11시쯤 심한 인후통과 기침, 발열 등 증상을 호소하며 제주 서부보건소로 신고했고, 질병관리본부는 A씨를 유증상자로 분류해 제주대병원 선별진료소로 이동 격리했다.

제주도 보건환경연구원이 A씨 가검물을 채취해 검사한 결과 '음성' 판정이 나오자 격리를 해제해 퇴원 조치했다.

A씨는 지난해 12월31일 중국으로 출국했고, 1월13일 비자발급을 위해 우한시를 방문해 2~3시간 가량 머물다 제주도로 돌아온 것으로 알려졌다. 

또 다른 유증상자는 중국인 남성 관광객 B씨(24)다. B씨는 28일 오전 0시20분께 발열과 기침, 두통, 가래 증상을 보였고, 역학조사반을 통해 유증상자로 확인됐다.

보건환경연구원이 B씨 가검물을 채취해 정밀 진단한 결과, B씨 역시 인플루엔자는 양성이었지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대해서는 '음성' 반응이 나왔다.

B씨는 중국 항저우 출신으로 최근 제주로 관광을 온 것으로 알려졌다.

임태봉 제주도 보건복지여성국장은 "앞으로 매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와 관련해 공식 브리핑을 가질 예정"이라며 "가짜뉴스가 확산되고 있는 것과 관련해서는 보다 정확한 팩트체크를 통해 가짜뉴스에 의한 공포가 확산되지 않도록 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5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5
도민 2020-01-29 00:05:34
제주도는 국제자유도시라 다른곳보다
전파율이 높을수 있다고 봅니다
반면 입국자는 꼭 공항이나 선박으로 이용해야
입국이 가능하니
철저하게 방역과 조치와 검역으로 막을수 있으니
정부에서 최선을 다해주세요
211.***.***.9

야야 2020-01-28 23:06:10
중국인들못들어오게 폐쇠해라 머하냐무슨나라가이러냐
223.***.***.151

착짱죽짱 2020-01-28 15:43:15
명불허전 쓰레기민폐국가 지금이라도 빨리 국경폐쇄해라
착한짱깨는 죽은짱깨뿐이다
223.***.***.1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