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정은 “마음껏 즐기고 다시 찾을 수 있는 중문으로”
임정은 “마음껏 즐기고 다시 찾을 수 있는 중문으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의원 재선거에 출마한 서귀포시 대천동·중문동·예래동 선거구 임정은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는 8일 보도자료를 내고 중문지역 발전 공약을 제시했다.

임 예비후보는 “중문은 제주 관광의 메카인 중문관광단지가 있음에도 머무는 관광에 그치고 있다”며 “범람한 식당도 편향된 메뉴로 관광객의 구미를 당기지 못하고 있다”고 진단했다.

이어 “지역적 특징을 살린 향토음식과 다른 지역과 차별되는 음식과 상품들을 개발해 머무는 관광이 아닌 먹고, 즐기는 관광으로의 변화가 요구됨이 절실하다”고 밝혔다.

임 예비후보는 또 “중문 오일장부지의 현대화 시설을 갖춰 주차공간 확보와 아케이드 시설 및 향토음식점, 향토찻집, 향토문화상가 등 상시 운영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약속했다.

더불어 “공연장의 야간문화공연 유치, 주차타워 시설, 야시장개장 등을 설치해 지역의 맛과 문화를 마음껏 즐기고 체험해 다시 찾을 수 있는 중문으로 만들어 가겠다”고 덧붙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