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천·중문·예래 임정은 "어르신 친화 네트워크 구축"
대천·중문·예래 임정은 "어르신 친화 네트워크 구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의원 재보궐선거 서귀포시 대천·중문·예래동 지역구에 출마하는 더불어민주당 임정은 예비후보가 어르신 친화 지역 네트워크 구축을 공약했다.

임 예비후보는 14일 보도자료를 내고 “배려와 돌봄이 필요한 연령대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사회적 환경을 제공해야 한다. 노동이 가능한 노인에게는 자기 개발과 일자리를 제공할 수 있는 시스템이 정착돼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노인 일자리 센터를 적극 지원하고, 지역내 어르신 유니온 커뮤니티 설립을 추진해 상가 등과 연계해 전통음식과 지역특산물 가공 등 일자리를 개발하는 등 사회활동을 지원하겠다”며 ▲365 독거노인 비상벨 설치 전수조사 및 관리체계 확립 ▲치매 어르신과 가족을 위한 매일돌봄센터 설립 ▲독거노인과 조손가정 등 찾아가는 의료 서비스 실현 등을 약속했다.
 
임 예비후보는 “어르신 건강에 대한 자녀들의 근심을 줄이고, 자녀 세대를 위해 자신을 희생한 어르신을 위한 정책을 세밀하게 보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