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경실 “청년창업 활성화 할 ‘창업촉진법’ 제정”
고경실 “청년창업 활성화 할 ‘창업촉진법’ 제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15총선 제주시 갑 선거구에 출마하는 자유한국당 고경실 예비후보는 16일 선거사무소에서 청년 20여명과 간담회를 갖고 “청년들의 창업을 활성화하고, 실패해도 재도전할 수 있는 사회안전망을 구축하기 위한 ‘창업촉진법’을 제정하겠다”고 밝혔다.

고 예비후보는 “우리의 법과 제도는 빠르게 변화하고 있는 4차 산업혁명 시대는 물론 청년들의 삶 역시 제대로 대변하지 못하고 있다”며 “이 문제를 해결해야 하는 것은 결국 정치고 국회다. 국회가 좀 더 신속하고 능동적으로 움직일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이어 “청년창업이 청년 일자리 창출로 이어져 고용 안정과 실업률 해소에 기여하는 등 청년문제 해결에 실질적인 역할을 수행하기 위해서는 창업 생태계가 조성되고, 실패해도 재도전할 수 있는 사회안전망이 확충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고 예비후보는 “영국의 ‘액셀러레이터’ 와 아일랜드의 ‘인큐베이터’ 같은 제도를 도입하는 청년 창업 환경 변화가 있어야 한다”며 청년들이 실패 후에도 재도전할 수 있는 '창업촉진법'을 통과시키겠다고 공약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36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36

ㅇㅇ 2020-02-17 07:03:34
뭔댓글이 이리 많냐ㅡㅡ 양심...
211.***.***.39

도도 2020-02-16 23:39:17
실천하는. 정책 이어지길 응원드립니다
220.***.***.156

청년이어라 2020-02-16 22:10:22
청년들이여!!
청춘들이 만들어가는 세상!!
이제 출발합시다~~
110.***.***.217

2020-02-16 21:59:52
요즘 창업하면 카페를 많이 하는데 창업촉진법이 생기면 더 다양하게 창업을 할 수 있을 것 같아서 기대되는 정책입니다.
110.***.***.2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