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공항 갈등해소? “쟁점별 토론회→도민참여단 숙의”
제2공항 갈등해소? “쟁점별 토론회→도민참여단 숙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의회, 20일 ‘갈등영향분석용역 추진 설명회’…5~6월 토론회, 7월초 결론도출
제주도의회 제2공항 건설 갈등해소를 위한 특별위원회(위원장 박원철)는 20일 오후 4시 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제2공항 갈등해소 갈등영향분석 용역 추진상황 설명회’를 개최했다.  ⓒ제주의소리
제주도의회 제2공항 건설 갈등해소를 위한 특별위원회(위원장 박원철)는 20일 오후 4시 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제2공항 갈등해소 갈등영향분석 용역 추진상황 설명회’를 개최했다. ⓒ제주의소리

제주사회 최대현안인 제2공항 건설을 둘러싼 갈등을 해소하기 위한 방안으로 사실관계 갈등해소 후 가치이해갈등 해소 순서로 접근하는 2단계 해법이 제시됐다.

제주도의회 제2공항 건설 갈등해소를 위한 특별위원회(위원장 박원철)20일 오후 4시 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2공항 갈등해소 갈등영향분석 용역 추진상황 설명회를 개최했다.

용역은 국무조정실 소환 비영리 학술기관인 ()한국갈등학회가 맡아 진행하고 있다. 지난달 13일 용역에 착수, 다음달 2일까지 50일간 진행된다. 이날 추진상황 설명은 이강원 한국갈등학회 부회장이 맡았다.

연구진은 그 동안 국토교통부와 제주도를 비롯해 제2공항 찬성-반대 단체 관계자 등 32명을 대상으로 면담을 진행해 2공항 필요성 추진절차 입지선정 재조사 용역 및 재검토위원회 주민피해 협의 형성 전망 갈등해소 방안 협의체 도민의견 수렴 등 세부쟁점별 입장을 파악했다.

이강원 부회장은 면담을 통해 공항인프라 확충과 관련한 일정한 공감대, 오버투어리즘 문제대책 공감, 오해의혹 등 이견해소를 위한 정보 공유가 필요하다는 공통점을 발견된 반면 인프라 확충 여부 및 규모, 현 제주공항 확장 현실성, 재조사 및 재검토위원회 평가, 도민의견수렴 필요성 여부에 대해서는 차이점이 있었다고 분석했다.

이 같은 분석을 통해 주요 갈등요인으로 제주 미래상(가치) 갈등 ADPI보고서 결과평가 등 사실관계 갈등 예정부지/주변지역 소음피해 등 이해관계 갈등 국토부제주의 일방통해 vs 반대단체의 맹목적 반대 등 불신감 관계갈등 등 크게 4가지로 분류했다.

제주도의회 제2공항 건설 갈등해소를 위한 특별위원회(위원장 박원철)는 20일 오후 4시 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제2공항 갈등해소 갈등영향분석 용역 추진상황 설명회’를 개최했다.  ⓒ제주의소리
제주도의회 제2공항 건설 갈등해소를 위한 특별위원회(위원장 박원철)는 20일 오후 4시 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제2공항 갈등해소 갈등영향분석 용역 추진상황 설명회’를 개최했다. ⓒ제주의소리

갈등해소 방안 원칙으로는 제주 제2공항 필요성 및 성산읍 부지 타당성 등 사실관계 이해해소가 복잡하게 얽힌설킨 갈등해소의 출발점이 될 것이라며 사실관계 갈등해소 후 가치이해갈등해소 순으로 협의를 진행하는 방안을 제시했다.

특히 이강원 부회장은 적접행정절차를 존중하더라도 지역사회가 수용하지 않은 국책사업은 파행을 겪는다는 유사사례에서 교훈을 찾아야 한다며 지역사회와 소통 및 도민의 수용성 제고 노력이 핵심이라고 강조했다.

갈등해소 방안으로 1단계로 제2공항 건설을 둘러싼 오해의혹 등 쟁점해소를 위한 연속토론회를 5월 첫째주부터 6월 첫째주까지 매주 1회 총 5~6회 개최하는 방안을 제시했다.

토론회는 1=바람직한 제주 미래상(공항 인프라확충 규모 등) 2=현 제주공항 확충 필요성(ADPI보고서 타당성 등) 3=성산읍 입지선정 타당성 4=피해지역 주민보상 및 상생방안 5=합의사항과 이견사항을 정리하는 종합토론 순으로 진행할 것을 제안했다.

토론회 운영과 관련해서는 객관성공정성을 담보하기 위해 제주도의회 갈등해소 특위가 주최하고 갈등해소 전문가위원회가 주관하는 방식을 제시했다.

연속토론회가 끝난 이후에는 6월말부터 7월초에 걸쳐 150~200명 정도의 도민참여단을 구성해 숙의형 토론을 통해 최종 결론(도민의견 수렴 결과)을 도출할 필요가 있다고 제언했다.

이날 설명회가 끝난 뒤 방청석에서는 “ADPI보고서에서 권고한 내용 중 활주로 부분만 빼고 전부 활용되고 있다”, “면담대상 이해관계자 범주에 용담동 주민, 성산읍에서 조류조사를 진행하고 있는 전문가 그룹, 미래세대, 도청앞 천막촌사람들까지 포함해야 한다”, “찬성 이유로 지역발전용어를 사용하는 것은 문제가 있다. 가치의 문제일 뿐 반대단체도 지역발전을 위해 반대하는 것이라는 다양한 의견이 제시됐다.

이에 대해 이강원 부회장은 아무리 찬-반의견이 평행선을 달린다고 하더라도 최대한 이견을 좁히고, 해소하려는 노력과 절차는 반드시 필요하다. 그래야 제주사회가 조금은 더 긍정적인 방향으로 나아갈 수 있다며 갈등해소를 위한 공론화 필요성을 역설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1
산거만이 2020-02-22 12:29:31
제주 이 좁은 곳에서도 파벌이 있다. 제주 서부 민주당 도의원들이 중국인 노름판 개발할때 지역 경제 살린다고 찬성하였다. 제주시내 대형 중국 쇼핑 복합 노름판도 제주시 민주당 도의원이 찬성하였다.

그런데, 동부에 공항 만들면, 제주시 상권 죽고 서부 땅값 떨어진다고 하니, 제주시와 서부 도의원들이 제2공항 건설이 환경 파괴 한다고 하네. 참나. 제주시와 서부 도의원들이 얼마나 위선적인지..웃기는 놈들이다.

그런데, 왜 중국인 노름판 유치를 한다고 한라산 산허리를 잘라 먹었냐?
211.***.***.84

이성만 2020-02-22 06:33:58
싱가포르 처럼 공항 2개 있어야 한다 싱가포르는 여행객들이 급증하면서 연간 8천만명이 오고 있다 국민소득이 7만불이다 선진국이다 제주도는 2만불이다 후진국에서 머물고 있다 신공항건설은 일자리가 7만개 먄들어진다 제주도는 전국에서 가장 빚이 많다 이자도 못주는 사람들이 증가 하고 있고 빚 때문에 전가족 4명이 자살도 하고 있다 제주도민은 87퍼센트 찬성 했었다 반대파들은 무조건적으로 때를 쓰고 있다 신공항건설 은 백년대개 숙원사업 이다 반대하는넘들은 제주도역사에 역적들로 남을것이다
117.***.***.100

jbw0685 2020-02-21 07:09:37
예정지 발표후 갈등 유발 과정을 추적해 보시오.
쓰레기 반대주장 대부분이 근거없이 들이댄 갈등 유발 과정이었다. 특히 지역 언론으로서 제주의소리 가 왜곡 반대갈등유발에 기여한 점은 자타가 인정 할것이다. 제주의소리가 반대 갈등유발 기여도를 볼때 제주의소맄ㆍ 스스로 폐간하는것이 갈등해소에 역할을 제대로 하는것이다.
쓰례기 갈등 유발 제주의 소리 폐간 하시오.
118.***.***.247

도민 2020-02-20 23:17:27
다음 도의원 선거에 전원 물갈이 대상자들!!

특히 민주당 의원들 아웃!!!
14.***.***.67

연극 2020-02-20 20:16:34
저앞에 있는 반대도의원들에게 무얼 바라겠나이까 ~ 합리적, 공평성, 형평성을 ~~ 유치원수준도 아니고 ~
반대하는. 사람들 모아놓고 ~ 예정지도의원 하나없는 불공평성, 갓나온 애도 엄마를 찾는데~~ 자기네끼리 연극을 하는 건가 ~
39.***.***.2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