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전통시장·상점가 방역 격주→매주 확대
제주도 전통시장·상점가 방역 격주→매주 확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공=제주도. ⓒ제주의소리
제공=제주도. ⓒ제주의소리

제주도는 지난 23일 코로나19로 인한 감염병 위기 경보가 ‘심각’ 단계로 격상함에 따라 전통시장과 상점가 방역을 확대한다고 최근 밝혔다.

우선 격주로 시행하던 전통시장과 상점가 방역을 주1회 진행한다. 방역 장소도 도에서 운영하는 공설시장뿐만 아니라 상인회에서 자체적으로 방역해온 동문재래시장 등 민영 시장까지 포함한다.

제공=제주도. ⓒ제주의소리
제공=제주도. ⓒ제주의소리
제공=제주도. ⓒ제주의소리
제공=제주도. ⓒ제주의소리

앞서 제주도는 이용객이 많은 주요 거점지역에 손소독제를 비치하고, 상인들에게는 마스크를 배부했다.

제주도는 “도민과 관광객, 상인들의 안전을 철저히 지키는 한편, 누구나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전통시장 만들기를 위해 앞으로도 방역마스크와 손 소독제를 적극 지원할 방침”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2
제주시민 2020-02-26 15:17:16
제목을 잘못 뽑으신듯
2주 1회->1주 1회로 확대가 맞는 문장 같습니다.
223.***.***.168